• 아시아투데이 로고
‘표준프레임워크’ 신규버전 발표회 개최…신기술 공개

‘표준프레임워크’ 신규버전 발표회 개최…신기술 공개

기사승인 2022. 12. 06. 12: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모바일신분증 등 디지털 정부 운영 위한 표준프레임워크 최신버전 공개
표준프레임워크 우수 활용사례 및 관련 업계 종사자 활용방법 공유도
KakaoTalk_20221017_131547240
정부가 신기술을 적용한 '2022 표준프레임워크 신규버전 발표회'를 개최한다.

행정안전부(행안부)는 오는 7일 디지털 정부서비스 개발기반인 표준프레임워크 최신판 공개와 동시에, 구축 활용사례를 소개하는 '2022 표준프레임워크 신규버전 발표회'를 개최한다고 6일 밝혔다.

표준프레임워크는 개발·운영 시 필요한 기본 기능을 표준화 한 뒤 이를 기반해 전체 정보시스템을 완성하는 것이다. 표준프레임워크는 2009년 최초 공개 후 101만 회 이상 내려받기가 됐고, 5700개 이상의 공공 정보화 사업에 적용됐다.

올해는 △인터넷 기반 자원 공유(클라우드) 환경 지원을 위한 개발구조 △모바일신분증 연계 공통 요소(컨포넌트) 개발 △예시 과제의 사용자 인터페이스 개선 등 새로운 기능과 최신 기술이 추가된 버전을 공개한다.

신규버전은 골디락스 데이터베이스 지원과 인터넷 기반 지원 공유에 친화적인 활용 예시를 개발해 최신 기술 대응 및 개발환경을 지원한다.

발표회에서는 행정·공공기관의 표준프레임워크 우수 활용사례를 발굴하고, 각 기관 담당자와 관련 업계 종사자에게 활용방법을 공유하는 자리도 마련된다.

서보람 행안부 디지털정부국장은 "급변하는 국민수요와 신기술에 대응해 기반 기술도 빠르게 개선해 나갈 필요가 있다"며 "전자정부 표준 프레임워크가 다양한 환경을 지원하고, 디지털플랫폼정부의 기반 조성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