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정진완 대한장애인체육회 회장, APC 아시아 훈장 수상

정진완 대한장애인체육회 회장, APC 아시아 훈장 수상

기사승인 2023. 11. 27. 11:1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사이클팀 이영주 감독, APC 우수지도자상
위원장
25일 사우디아라비아 리야드에서 열린 2023 아시아패럴림픽위원회 시상식에서 정진완 회장(가운데)이 아시아 훈장을 받고 있다.(우측 APC 마지드 라셰드 위원장, 좌측 사우디아라비아 올림픽&패럴림픽위원회 파하드 빈 무세드 부위원장). /대한장애인체육회
대한장애인체육회를 이끄는 정진완 회장이 지난 25일 사우디아라비아 리야드에서 열린 2023 아시아패럴림픽위원회(APC) 시상식에서 아시아훈장을 수상했다고 대한장애인체육회가 27일 밝혔다.

아시아훈장은 아시아지역 패럴림픽 무브먼트와 장애인체육 발전에 기여한 인물 또는 기관에 수여하는 최고 영예의 상으로 2년에 한 번 시상한다. 정진완 회장은 30여 년 동안 국내외 장애인체육 발전과 선수중심의 가치 실현, 패럴림픽 무브먼트 확산에 기여한 공로로 이번 아시아훈장을 받게 됐으며 지난 9월에는 국제패럴림픽위원회(IPC)에서 시상하는 패럴림픽 훈장(Paralympic Order)도 수상한 바 있다.

정 회장은 "지난 9월 패럴림픽 훈장에 이어 이번 아시아 훈장까지 수상할 수 있었던 것은 대한민국 정부의 지원 덕분"이라며 "앞으로 대한민국을 넘어 아시아지역의 장애인스포츠 발전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2022 항저우 장애인아시아경기대회(APG) 사이클 국가대표팀 이영주 감독(48·대한장애인사이클연맹)은 아시아 우수지도자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이 상은 아시아지역 국제대회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둔 지도자에게 주는 상으로 이영주 감독은 지난 2019년도부터 국가대표 사이클팀 감독을 맡고 있다.

이 감독이 지도한 사이클 김정빈 선수와 파일럿 윤중헌 선수는 2022 항저우APG에서 4000m 개인추발, 18.5km 도로독주, 69km 로드레이스 이벤트에서 3관왕을 달성했다. 이도연 선수도 여자 13.5km 도로독주에서 금메달을 따며 2014년 인천대회부터 3연패를 달성하는 기염을 토했다.

이 감독은 "무엇보다 대한장애인체육회와 대한장애인사이클연맹의 지원 덕분에 우수성적을 거두고 이 상까지 받을 수 있어 진심으로 감사하다"며 "또 함께 열심히 훈련하고 따라와준 선수들과 코치진에게 영광을 돌리고 싶다"고 말했다.
후원하기 기사제보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