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포스코 봉사단, 2023 대한민국 자원봉사대상 대통령 표창

포스코 봉사단, 2023 대한민국 자원봉사대상 대통령 표창

기사승인 2023. 12. 06. 10: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unnamed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왼쪽에서 두번째)과 최영 포스코 기업시민실장(왼쪽에서 세번째), 김선식 포스코 차장(왼쪽), 나영훈 사회공헌그룹장이 5일 부산항국제전시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세계자원봉사자의날 기념 2023년 전국자원봉사자대회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포스코
포스코 봉사단이 최근 부산항국제전시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세계자원봉사자의날 기념 2023년 전국자원봉사자대회에서 대한민국 자원봉사대상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고 6일 밝혔다.

올해 창단 20주년을 맞은 포스코 봉사단은 포항, 광양, 서울 등 지역사회에서 햇수로 환산하면 총 936년 동안 다양한 봉사활동을 실천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포스코는 임직원 봉사활동의 체계적인 지원 제도를 갖추기 위해 2003년 포스코 봉사단을 창단했다. 이후 2014년부터는 임직원들의 전문성과 역량을 살린 재능봉사단 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2018년 기업시민을 경영이념으로 선포한 이후 재능봉사단은 보다 활성화 돼 현재 클린오션, 전기수리, 농기계수리, 가구제작 등 111개의 재능봉사단이 포항, 광양, 서울에서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어려운 이웃을 돕고 있다는 설명이다.

2010년부터는 봉사단 창단일인 5월 29일 전후로 전세계 포스코그룹의 사업장이 소재한 지역에서 6만5000명에 달하는 모든 임직원이 나눔활동을 펼치는 특별봉사주간 '글로벌 모범시민 위크'를 매년 이어오고 있다.

올해 글로벌 모범시민 위크 기간에는 호주와 멕시코에서 한국전쟁 참전용사들을 초청해 기념행사를 개최했으며 중국과 인도네시아 에서는 소외계층을 위한 자선 바자회를, 말레이시아와 태국에서는 맹그로브 숲 조성을 통한 생태계 보호 활동을 펼쳤다.

국민추천포상은 사회 곳곳에서 묵묵히 헌신해 온 숨은 공로자를 국민이 추천하면 정부가 공적 심사를 거쳐 포상하는 표창이다. 올해 총 290여건의 국민 추천이 접수됐으며 그 중 포스코 봉사단은 기업중 유일하게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

개인 부문에서는 김선식 포항제철소 차장이 지역사회와 적극적으로 소통하며 임직원들의 나눔활동을 이끈 공로로 대통령 표창을 받았다.

포스코봉사단장인 김학동 포스코 부회장은 "지난 20년간 지역사회에서 묵묵히 헌신적으로 봉사활동에 참여한 임직원들에게 감사를 전한다"며 "앞으로도 포스코 봉사단을 지역사회 이슈 해결과 더 나은 사회 구현에 이바지하는 최고의 봉사단으로 성장 발전시키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후원하기 기사제보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