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시, 내년부터 아동급식카드 시스템 전면 개선

기사승인 2023. 12. 11. 10:5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사용처 8배 확대
체크카드 디자인 적용
김해시청.제공=김해시
김해시청./ 김해시
경남 김해시는 내년부터 아동급식카드 시스템을 전면 개편한다고 11일 밝혔다. 급식카드 이용 아동들의 급식 선택권 확대와 낙인감 해소를 위한 것으로 이용 가맹점을 8배가량 늘리고 카드 디자인도 금융사 체크카드로 통일한다.

그동안 급식카드는 사용처(가맹점)가 부족해 주로 편의점에 편중돼 성장기 아동의 영양 불균형 문제를 야기하고 급식카드임을 알아볼 수 있어 사용 시 낙인감과 심적 부담을 느끼는 경우가 많았다.

이 같은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시는 올해 초부터 여러 카드사와 협의를 진행한 데 이어 지난 9월 공모, 10월 아동급식위원회를 개최해 신한카드 주식회사를 사업 수행업체로 선정했다.

이후 지난 1일 신한카드사와 3년간의 협약을 맺고 김해시 아동급식카드 자체 운영 시스템 개발, IC카드 지원, 아동복지 담당자의 시스템 교육으로 2024년 1월 1일부터 신규 아동급식카드 시스템을 시행한다.

이로써 신한카드사의 일반음식 가맹점(주점, 포차 등 19세 미만 청소년과 아동이 이용하기 부적절한 음식점 제외)과 연계해 7000여개소의 가맹점에서 아동급식카드 사용이 가능해진다. 이는 기존 924개소에서 6000여개소가 늘어나게 된 것으로 급식 선택권이 확대되며 영양 불균형 문제를 해소할 수 있을 전망이다.

또 급식카드도 신한카드사의 IC칩을 내장한 체크카드 디자인을 적용해 급식카드 이용 시 발생하는 낙인감을 해소하고 결제 오류도 줄일 수 있게 됐다.

시 관계자는 "2024년 1월 1일부터 시행되는 신규 아동급식카드 사업으로 성장기 아동들에게 보다 영양가 있는 급식을 제공하고 아동급식카드 사용에 따른 낙인감을 해소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하면서 "아동친화도시 김해답게 아동들이 건강하고 행복하게 자랄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밝혔다.
후원하기 기사제보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