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현대건설, ‘아키타이저 에이플러스 어워드’서 조경분야 수상

현대건설, ‘아키타이저 에이플러스 어워드’서 조경분야 수상

기사승인 2024. 06. 14. 08:4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서울 강남구 디에이치 퍼스티어 아이파크 작가정원
디에이치 퍼스티어 아이파크 ‘작가정원(THE H Garden)’
서울 강남구 개포동 '디에이치 퍼스티어 아이파크' 아파트에 조성된 작가정원./현대건설
현대건설은 '2024 아키타이저 에이플러스 어워드(2024 Architizer A+ Award)'에서 '파이널리스트(Finalist)'에 선정됐다고 14일 밝혔다.

선정작은 서울 강남구 개포동 '디에이치 퍼스티어 아이파크' 아파트에 조성된 '작가정원(THE H Garden)'이다.

이 어워드는 세계 최대 규모 미국 건축 웹진 '아키타이저(Architizer.com)'에서 매년 주최한다.

작가정원은 조경(Landscape) 분야에서 파이널리스트를 받았다. 6700가구 규모 주택단지에서 입주민이 친밀하게 정원을 이용할 수 있도록 한 점이 높은 점수를 받았다는 설명이다.

특히 계절 변화에 따라 바뀌는 정원의 모습을 보며 자연과 유대감을 느낄 수 있도록 지어졌다.

현대건설은 이번 수상으로 '아키타이저 에이플러스 어워드'에서 △조경(Landscape) △제품(Product) △사진(Vision) 등 세 분야에서 4회 수상 기록을 썼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글로벌 시상식에서 조경분야 경쟁력을 입증했다"며 "앞으로도 입주민들께서 자부심을 가질 수 있는 우수한 조경을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후원하기 기사제보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