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부산 여중생 납치 살해범 ‘김길태’ 12일만에 검거

부산 여중생 납치 살해범 ‘김길태’ 12일만에 검거

기사승인 2010. 03. 10. 15:3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부산 여중생 납치 살해범 김길태(33)씨가 10일 오후 3시쯤 부산 사상구 삼락동 모 빌라앞에서 공개수배 12일만에 경찰에 검거됐다.

김씨는 빌라쪽 골목에 있다 경찰의 수색이 좁혀오자 밖으로 뛰쳐 나오던중 순찰중인 부산 사하경찰서 소속 형사에게 붙잡혔다.

경찰은 현재 김씨를 사상경찰서로 압송 중이다.

김씨는 지난달 24일 부산 사상구의 한 다가구 주택에서 이모(13)양을 50여m 떨어진 빈집으로 끌고 간 뒤 성폭행후 살해, 옥상 물탱크 안에 시신을 유기한 혐의를 받고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