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신의’ 촬영장 메이킹 영상 공개…훔쳐보는 재미 ‘쏠쏠’

‘신의’ 촬영장 메이킹 영상 공개…훔쳐보는 재미 ‘쏠쏠’

기사승인 2012. 09. 14. 10:1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SBS 월화드라마 '신의'(극본 송지나, 연출 김종학 신용휘) 출연진들의 화기애애한 모습이 공개됐다.

'신의' 제작진은 매주 촬영 메이킹 영상을 네이버 TV 캐스트와 유튜브에 공개해 시청자들에게 또 다른 볼거리를 선사하고 있다.

공개된 메이킹 영상 속에는 NG를 내고 애교 넘치는 웃음을 짓고 있는 이민호와 김희선, 그리고 이필립, 류덕환, 박세영 등이 담겨 있다.

특히 극 중 적대관계지만 현장에선 서로를 향한 다정함을 보이고 있는 이민호와 유오성의 모습은 선후배 관계를 넘어선 끈끈한 정을 과시하고 있어 눈길을 끌었다.

반면 진지한 표정으로 시선을 떼지 않고 모니터링을 하고 있는 배우들의 또 다른 모습은 그들이 작품에 얼마나 몰입하고 있는지 짐작케 했다.

'신의'의 한 관계자는 "바쁜 스케줄 속에서도 서로를 격려하며 끈끈한 정을 과시하는 배우들이 신의를 이끌어가는 힘의 원동력인 것 같다"고 전했다.

이어 "회를 거듭할수록 열의가 더해지고 있는 배우들로 촬영장은 연일 후끈 달아오르고 있다. 모두가 최선을 다하고 있으니 앞으로도 많은 애정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