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조폐공사, ID본부서 ‘안전 및 환경 분야 벤치마킹 행사’개최

조폐공사, ID본부서 ‘안전 및 환경 분야 벤치마킹 행사’개최

기사승인 2019. 12. 03. 15:4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조폐.
조용만 조폐공사 사장이(사진 앞줄 오른쪽 네 번째)지역 공공기관과 안전 및 환경 분야 벤치마킹 행사를 갖고 기념촬영하고 있다./사진제공=조폐공사
대전 이상선 기자= 한국조폐공사는 3일 주민증 전자여권 등을 만드는 대전 ID본부에서 지역 내 9개 공공기관과 함께 ‘안전 및 환경 분야 벤치마킹 행사’를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조폐공사를 비롯해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 창업진흥원, 한국가스기술공사, 한국산림복지진흥원, 한국수자원공사, 한국철도공사, 한국철도시설공단 한전원자력연료 등 공공기관 임직원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조폐공사의 안전 및 환경 분야 경영 현황과 각 기관별 안전·환경 분야 우수사례 및 안전제도에 대해서도 정보를 교환했다.

참석자들은 이날 조폐공사 ID본부에 이어 산림복지진흥원 및 현장을 둘러봤다. 오는 9일에는 한전원자력연료와 한국수자원공사를 방문, 현장견학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조폐공사 등 대전지역 10개 공공기관은 대전 공공기관장협의회를 구성하고 지난달 △일자리 창출 △균등 기회와 사회통합 △안전·환경 등 사회적 가치 실현 및 지역현안 해결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한 바 있다.

조용만 조폐공사 사장은 “이번 행사는 공공기관들이 안전관리 노하우를 서로 보고 배울 수 있는 좋은 기회”라며 “기관간 교류 확대를 통해 사회적 가치 실현에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