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관세청, 해외거주 가족용 마스크, 한 번에 최대 90장 발송 가능
2020. 08. 14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7.6℃

도쿄 25.4℃

베이징 27.1℃

자카르타 24.8℃

관세청, 해외거주 가족용 마스크, 한 번에 최대 90장 발송 가능

기사승인 2020. 07. 10. 15:2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자료 마스크
마스크 이미지/사진=아시아투데이
대전 이상선 기자= 해외거주 가족용 마스크 한 번에 초대 90장 발송 할수 있다.

관세청은 정부의 마스크 수급정책이 ‘시장 형 수급관리 체계’로 전환됨에 따라 오는 13일부터 국제우편(EMS)을 통해 해외거주 가족에 보내는 보건용 마스크 발송수량을 분기별 최대 90장으로 늘리기로 했다고 9일 밝혔다.

그동안 내국인이 구매할 수 있는 공적 마스크 기준에 맞춰 ‘1인 주당 3장’ 기준 3개월 치 36장이 한 번에 해외 발송 가능한 최대 발송수량이었다.

하지만 공적 마스크 제도가 종료됨에 따라 해외거주 가족의 경우에도 여행자 휴대품과 동일한 ‘1인 1일 1장’기준을 적용해 분기당 90장으로 최대 발송수량이 크게 늘어났다.

관세청은 보건용 마스크 공적 공급 제도 종료에 따라 오는 12일부터 국내에서는 자유로운 마스크 구매가 가능해진 가운데, 해외에서는 코로나19의 확산세가 꺾이지 않아 재외국민의 안전을 위해 관계 부처 협의를 거쳐 이같이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관세청은 해외 발송 관리 기간을 기존 3개월 단위에서 분기 단위로 변경했다. 이에 따라 그동안 3개월 치를 발송한 경우 발송일로부터 3개월이 경과해야만 추가 발송이 가능했던 데에서 분기가 바뀌면 추가 발송이 가능해진다.

예를 들면 6월에 3개월치 36장을 발송한 경우에도 3·4분기(7~9월) 이내라면 추가 발송분 최대 90장을 보낼 수 있다.

한편, 관세청은 지난 3월 24일 마스크 해외반출 예외 허용 이후부터 7월 8일까지 우편물로 접수된 해외거주 가족 보건용 마스크는 총 607만6000여장이 발송됐다.

해외에 가족을 둔 국민이 보다 쉽게 마스크를 발송할 수 있도록 개선된 발송기준에 따른 Q&A 및 안내자료를 작성해 관세청·우체국·UPS 홈페이지에 게시했다.

관세청은 해외거주 가족용 마스크 발송현황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하고, 지속적으로 운영상 미비점을 발굴·개선해 국민들이 불편이 없도록 할 계획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