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 기사

  • 반도체ㆍ머스크ㆍ美모기지금리로 본 빨라지는 세계 경기침체 시그널

    세계 경제가 생각보다 일찍 침체하거나 하강할 것이라는 신호가 곳곳에서 감지되고 있다. 세계 반도체 매출 증가세 둔화와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의 예측, 미국 모기지 금리 인하 등이 주요 시그널로 볼 수 있다는 분석이다. 미국반도체산업협회(SIA)를 인용한 블룸버그통신의 4일(현지시간) 보도에 따르면 세계 반도체 매출 성장세 둔화가 6개월째 이어지며 경기후퇴 우려가 커지고 있다. 전 세계 반도체 판매액은 6월에 작년 동월보다..

  • 펠로시-기시다 조찬, "中 대만 고립 못 시킬 것" "日안전 중대문제"

    낸시 펠로시 미국 하원의장이 대만, 한국에 이어 일본을 찾아 도쿄 총리관저에서 기시다 후미오 총리와 조찬 회담을 가졌다. 이 자리에서 그는 "중국은 우리의 (대만) 방문을 핑계 삼고 있다"는 말로 최근 벌어진 중국의 군사훈련에 불편한 심기를 표했다. 4일(현지시간) AP 통신 등에 따르면 전날 아시아 순방 마지막 국가인 일본에 도착한 펠로시 의장은 후미오 총리와 약 1시간 동안 만남을 가진 뒤 기자회견에서 "이번 방문은 대만의 현상 변경을..

  • 美연방정부도 원숭이두창 대응력 강화, 공중보건 비상사태 선포

    미국이 전 세계적으로 확산하는 원숭이두창에 명확한 경고 시그널을 보냈다. 미국 케이블뉴스채널 CNN 등에 따르면 4일(현지시간) 미국 정부는 원숭이두창에 대해 공중보건 비상사태를 선포했다. 이로써 연방 정부 차원에서 대응력이 높아지게 됐다. 구체적으로는 열·통증·오한 등을 유발하는 원숭이두창 바이러스 퇴치를 위한 자금과 데이터 등 자원을 연방 정부가 확보하게 되고 질병 퇴치에 필요한 추가 인력 배치 등의 조치도 취할 수 있다. 미국에서..

  • “中미사일 5발 대만 상공 날아 일본 EEZ에 낙하”, 美항모 주시 명령

    낸시 펠로시 미국 하원의장이 대만을 떠났지만 후폭풍은 여전히 거세다. 중국이 발사한 탄도미사일 중 일부가 일본의 배타적경제수역(EEZ)에 떨어진 것으로 드러나면서다. 미국은 자국 항모에 상황을 주시하라는 명령을 내리며 긴장감을 고조시켰다. 5일 교도통신은 중국의 군사훈련 중 미사일 일부가 일본이 설정한 배타적경제수역(EEZ) 안쪽에 낙하했다고 보도했다. 일본 공영방송 NHK는 중국의 탄도미사일이 일본 규정 EEZ 내에 들어온 것은 이번이 처..

  • 러 법원, 미국 女농구스타에 징역 9년 선고..미ㆍ러 관계도 악화일로

    미·중 갈등 못지않게 미국과 러시아의 관계도 악화일로를 걷고 있다. 러시아 법원이 마약 밀수 혐의로 미국여자프로농구(WNBA) 스타 브리트니 그라이너(32)에 대해 징역 9년을 선고하면서 양국 간 관계는 더욱 짙은 안개 속으로 빠지게 됐다. 4일(현지시간) AFP통신 등에 따르면 이날 러시아 법원은 그라이너의 마약 소지 및 밀수 혐의를 유죄로 인정하면서 징역 9년 및 벌금 100만루블(약 2200만원)을 선고했다. 러시아에서 마약 밀수 관..

  • 미 국방부 대변인에 7년만 현역 장군

    로이드 오스틴 미국 국방부 장관은 4일(현지시간) 새 대변인에 매트릭 라이더 공군 공보실장(준장)을 임명했다. 이로써 존 커비 대변인이 지난 5월 백악관 국가안보회의(NSC) 전략소통조정관으로 자리를 옮긴 후 공백 상황이 마무리됐다. 현역 군인이 국방부 대변인에 임명된 것은 2013년 척 헤이글 당시 국방장관이 커비 해군 준장을 임명한 지 7년 만이다. 국방부 는 커비 전 대변인 후임 선정을 난항을 거듭한 끝에 현역 군인을 선택했다. 라이더..

  • 韓최초 달궤도선 '다누리' 발사 성공… 1단 분리 (1보)

    한국 최초 달 탐사선 다누리(KPLO)가 5일 오전 8시 9분쯤 미국 플로리다 케이프커내버럴 미 우주군기지에서 성공적으로 발사됐다. 이날 다누리는 미국 스페이스X의 팰컨9 로켓에 실려 우주로 향했다. 다누리는 이후 약 4개월 동안 비행한 뒤 오는 12월에 달 궤도에 진입한다.

  • 中 염성, 차량용 배터리 공급망 유토피아로 급부상

    한·중 경협 현실을 대표적으로 보여주는 중국 내 도시로 유명한 장쑤(江蘇)성 염성(鹽城)시가 신에너지 차량용 배터리 공급망의 유토피아로 급부상하고 있다. 현재 분위기로 놓고 보면 조만간 배터리 산업에 관한 한 중국을 넘어 전 세계에서도 내노라할 도시가 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더구나 염성 경제 당국자들이 적극적 지원도 아끼지 않고 있는 만큼 향후의 희망찬 미래에 브레이크로 작동할 걸림돌도 전혀 없는 것이 현실이라고 해도 좋다. 이 단정이 과..

  • 중국과 대만 양안 긴장 최고조, 준전시 상황

    낸시 펠로시 미국 하원 의장의 대만 방문으로 촉발된 양안(兩岸·중국과 대만)의 긴장이 예상대로 최고조에 이르고 있다. 거의 준전시 상황으로까지 치닫고 있다고 해도 틀리지 않을 듯하다. 더구나 이 분위기는 당분간 상당 기간 이어질 수밖에 없을 것으로도 보인다. 이 단정이 괜한 게 아니라는 사실은 펠로시 의장이 대만을 떠난 4일 중국 인민해방군이 대만 동부 해역에 둥펑(東風) 계열의 미사일을 발사하는 전례 없는 고강도 군사 행동에 나선 것을 보..

  • 대만 "中, 동북부 및 서남부 해역에 미사일 여러 발 발사"

    낸시 펠로시 미국 하원의장의 대만 방문에 반발해 중국군이 군사 행동에 돌입한 4일 대만 인근 해역에 수발의 미사일이 발사됐다. 대만 국방부는 이날 오후 1시56분(한국시간 오후 2시56분) 중국군이 대만 동북부 및 서남부 해역을 향해 여러 발의 둥펑(東風·DF) 계열 미사일을 발사했다고 밝혔다. 대만 국방부는 대만군이 즉각 발사 동향을 파악했다며 "관련 방어 시스템을 가동하고 전투준비 태세를 강화했다"고 전했다. 이날 중국 인민해방군 동부전..

  • 中 염성, '한중현대 서화가작품전' 개최…한중 수교 30주년 기념

    한국과 중국의 현대미술가들이 한중 수교 30주년을 맞아 장쑤성 염성(옌청·鹽城)시가 마련한 전시장에서 우정의 무대를 마련했다. 4일 중국 현지 언론에 따르면 한·중 산업 협력도시인 염성시는 지난달 1일 한중 현대미술가들이 참여하는 회화 및 서예 특별전(한중현대 서화가작품전)이 개최했다. 이번 전시회는 현지서예화인협회 등과 협업해 한중 현대 서예 및 회화 작품 전시회인 '묵향연심서화전'을 개최, 한중현대 서화가작품전을 기획한 것으로 다음달..

  • 美 예일대 연구팀, 죽은 돼지 심장 되살렸다…연구논문 네이처에 발표

    미국 연구진이 죽은 지 한 시간 지난 돼지의 장기들을 되살리는 데 성공했다. 뉴욕타임스(NYT)는 3일(현지시간) 예일대 연구팀이 죽은 돼지의 중요 장기들을 되살렸다는 연구 결과를 국제학술지 네이처에 발표했다고 보도했다. 예일대 연구팀을 이끌고 있는 신경과학자 네나드 세스탄 교수는 지난 2019년 죽은 돼지에서 분리한 뇌의 일부 기능을 되살려 주목받은 바 있지만, 이번에는 뇌를 포함해 전신을 대상으로 실험을 진행해 기적적인 결과를 만들어냈..

  • 너도나도 발급받은 베트남 新여권…유럽선 무용지물?

    베트남이 지난달 1일부터 발급하고 있는 신형 여권이 일부 유럽 국가에서 비자발급을 거부하는 등 곤욕을 치르고 있다. 4일 베트남 공안부와 뚜오이쩨 등 현지매체에 따르면 전날 팜 민 찐 베트남 총리는 정기 정부 회의에서 공안부에 신형 여권 문제에 관한 해결책을 모색할 것을 지시했다. 베트남 공안부가 7월부터 발급한 신형 여권은 화제를 몰고 왔다. 기존의 여권과 같은 크기를 유지했지만 표지가 녹색에서 짙은 파란색으로 바뀌었고, 속지에도 하롱베..

  • '대만포위' 훈련 돌입한 中, 대만해협 중간선 너머 장거리 사격

    중국이 낸시 펠로시 미국 하원의원의 대만 방문에 반발해 대만을 포위하는 형태의 군사훈련에 돌입한 가운데 4일 대만해협 중간선 너머로 장거리 실탄을 사격했다. 이날 중국 매체 펑파이는 대만을 관할하는 인민해방군 동부전구 육군 부대가 오후 1시(한국시간 오후 2시)께 대만해협 중간선을 넘어 동부수역에 장거리 실탄을 사격했다고 보도했다. 펑파이는 "대만해협 동부의 특정 구역에 정밀 타격을 했고 소기 성과를 거뒀다"고 평가했다. 이날 중국은 정오를..

  • 일본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2주 연속 세계 최다 기록

    일본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2주 연속 세계 최다를 기록했다. 일본 TBS 방송은 4일 세계보건기구(WHO) 발표를 인용해 지난달 25∼31일 일주일간 일본의 신규 확진자가 전세계에서 가장 많은 137만999명으로 집계됐다고 보도했다. 같은 기간 전세계 신규 확진자 수는 656만명으로, 전주에 비해 9% 줄었다. 일본 다음으로 미국의 신규 확진자 수가 92만3000명으로 두 번째로 많았고, 한국과 독일이..
previous block 6 7 8 9 10 next block

카드뉴스

left

righ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