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둥지탈출 시즌3’ 박종진, 셀프 디스 자기소개 “얼마 전 선거 떨어져”

‘둥지탈출 시즌3’ 박종진, 셀프 디스 자기소개 “얼마 전 선거 떨어져”

기사승인 2018. 08. 29. 11:3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사진=박종진
'둥지탈출 시즌3'에 출연한 박종진이 셀프 디스 자기소개를 해 눈길을 끈다.

28일 방송된 '둥지탈출 시즌3' 방송 후 박종진과 그의 딸 박민이 화제를 모았다.


특히 박종진은 “저를 뭐라고 소개해야 할까요. 저는 방송인, 언론인, 그리고 얼마 전에 국회의원 (선거) 나갔다가 떨어진 박종진입니다”라고 셀프디스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방송에서 박종진의 딸 박민은 "제가 많이 나서는 걸 좋아해서 집에서도 많이 시끄러운 편이다. 아빠, 엄마나 언니들한테는 노래를 부르면서 좀 시끄러운 아침을 만들곤 한다"고 말했다.

또한 박종진은 "내 재능을 응원해달라, 아빠보다 더 훌륭한 사람이 될 것"이라며 뮤지컬 배우가 꿈인 딸 민이를 향해  "항상 최선을 다해 응원한다"며 딸바보 면모를 드러냈다.

이에 민이는 "롤 모델이자 깨고 싶은 벽, 아는 사람 중 가장 훌륭한 사람. 아빠보다 더 훌륭해지고 싶다"고 꿈을 밝혀 감동을 자아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