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프로·프리바이오틱스, 장 건강·비만 개선에 효과적…함유 식품 및 주의점은?

프로·프리바이오틱스, 장 건강·비만 개선에 효과적…함유 식품 및 주의점은?

기사승인 2019. 07. 01. 07:1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680676310
/게티이미지뱅크
프로바이오틱스와 그의 먹이 프리바이오틱스는 비만, 당뇨, 아토피, 장 질환 개선에 효과적이다.

프로바이오틱스는 우리 몸속 유해균을 억제하고 배변활동과 면역조절능력을 강화하는 데 도움을 주는 유익균이다.

프로바이오틱스가 활발히 활동하기 위해서는 프리바이오틱스라는 ‘먹이’가 필요하다. 프리바이오틱스는 장내 유익균을 증가시키고 유해균 활동을 억제하는 역할을 한다. 이 때문에 프로바이오틱스와 프리바이오틱스를 함께 섭취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장내 환경이 개선되면 △다이어트 △염증성 장 질환 △장 누수 증후군 △알레르기 질환 △당뇨와 같은 대사성 질환 개선에도 좋다.

또한 △혈중지질 및 콜레스테롤 농도 감소 △다양한 호르몬 생성 조절 △유당불내증 개선 △만성 간질환 예방 효과 △골격형성 △성장촉진 등에 도움을 준다는 연구결과도 있다.

프리바이오틱스는 식이섬유가 풍부한 야채, 과일, 발효식품 등에 많이 함유돼 있다.

프리바이오틱스의 경우 부작용이 드물지만, 일부 면역 체계가 약한 사람은 프리바이오틱스의 섭취가 해로울 수 있다.

또 과다 섭취할 경우 가스 증가, 복부 팽만감, 설사 등을 유발할 수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