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1년 4개월만에 서울 대한문 앞 태극기 집회 천막 자진 철거

1년 4개월만에 서울 대한문 앞 태극기 집회 천막 자진 철거

기사승인 2019. 11. 21. 18:4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서울 대한문 입구 보도에 있던 태극기 집회 천막과 분향소가 1년 4개월만에 철거됐다.

21일 서울시에 따르면 태극기혁명국민운동본부 측은 이날 오전 10시부터 천막과 분향소 철거 작업에 들어갔다.

이 지역 관할 자치구인 중구청인 대형 화분 15개를 철거 자리에 옮겨 재설치를 방지했다.

이들 천막은 지난해 7월3일 민주노총 금속노조 쌍용자동차지부가 무단으로 대한문 앞에 분향소 1개 동을 설치한 후 그 옆에 자리를 잡았다.

같은 해 9월 쌍용차 천막이 설거된 뒤에도 이들은 천막을 유지했다. 그 후 4개 동으로 늘려 운영하다가 올해 6월 2개 동을 철거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