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한채영, 홍진영·홍선영 자매와 남다른 친분 과시 “우리 좀 귀엽다”

한채영, 홍진영·홍선영 자매와 남다른 친분 과시 “우리 좀 귀엽다”

기사승인 2019. 12. 07. 18:1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한채영 SNS
배우 한채영이 홍진영 홍선영 자매와 남다른 친분을 뽐냈다.

한채영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진영이네서~ #성격좋은선영언니 #우리좀귀엽다'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홍선영, 홍진영, 한채영의 모습이 담겨있다. 서로에게 기댄 채 행복한 미소를 짓고 있는 홍진영, 한 채영의 모습이 시선을 모은다.

한편 이들은 지난 2일 방송된 SBS '미운우리새끼'에 출연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