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국방부, 전국 6개 전문대서 부사관학군단 정식 운영

국방부, 전국 6개 전문대서 부사관학군단 정식 운영

기사승인 2020. 01. 02. 10:2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우수 부사관 안정적 확보와 교육수준 향상 기대
clip20200102102211
국방부는 전국 6개 전문대학에 시범운영 중인 부사관학군단을 2020년부터 정식운영한다고 2일 밝혔다.

육군은 대전과기대·경북전문대·전남과학대 등 3개 대학에서, 해군은 경기과기대, 공군은 영진전문대, 해병대는 여주대에서 각각 운영한다.

해·공군은 2020년 1월 1일부터 육군·해병대는 2020년 4월 1일부터 운영하며 육·공군 학군단은 정원 40명, 해군·해병대는 정원 30명이다.

국방부는 우수 부사관의 안정적 획득, 수요자인 각 군의 요구 등을 고려해 지난 해 부사관 후보생 선발시부터 육·공군 학군단 정원을 기존 30명에서 40명으로 확대했다.

부사관학군단은 임관 전 군사교육을 통해 부사관 자원을 질적으로 향상시키고 획득원을 다양화하는 등 우수인력을 안정적으로 획득하기 위해 2015년부터 시범운영했다.

시범운영 결과 부사관후보생의 자질이 우수하고 실무 배치 후 부대 적응력이 뛰어난 것으로 검증돼 정식운영으로 전환하게 됐다.

국방부는 이번 정식운영을 계기로 우수 부사관을 안정적으로 확보하고 교육의 수준이 한 단계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국방부는 향후에도 ‘국방개혁2.0’의 병력구조 개편과 연계해 군의 중추적 역할을 수행하는 우수 부사관의 안정적 획득을 위해 다양한 방안을 수립해 나갈 예정이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