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서울 여의도 워킹스루 진료소 설치…학원건물 3천명 명단 확보
2020. 07. 12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0.8℃

도쿄 25.4℃

베이징 23.1℃

자카르타 26.8℃

서울 여의도 워킹스루 진료소 설치…학원건물 3천명 명단 확보

기사승인 2020. 05. 30. 14:3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여의도 소재 학원에서 근무한 강사와 수강생 2명이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가운데 29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가톨릭대학교여의도성모병원 선별진료소에서 학생, 교사 등 시민들이 진료를 받기 위해 줄을 서 있다. /연합

서울 영등포구는 학원 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전파가 발생한 여의도 일대 인원의 신속한 검사를 위해 여의도 앙카라공원에 워킹스루 선별진료소를 긴급 설치했다고 30일 밝혔다.


여의도에서는 홍우빌딩에 있는 '연세나로' 학원에서 지난 28일 강사와 수강생 2명 등 확진자 3명이 발생했다.


홍우빌딩은 학원과 교습소 등 50여개 업소가 입주한 건물이다.


구는 이 건물 학원·교습소 수강생과 강사 등 2천952명의 명단을 확보, 이들 전원에게 무료 검사를 해 준다고 안내했다.


또 지난 25∼27일 홍우빌딩을 방문한 모든 인원이 코로나19 검사를 받도록 할 방침이다.


아울러 해당 건물 모든 업소가 내달 7일까지 자진 휴업하도록 권고했다.


채현일 영등포구청장은 "24시간 비상대응 체제를 가동하고 모든 행정력을 동원해 지역사회 감염을 차단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