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경남도교육청, 이달 말까지 야간자율학습 전면 금지
2020. 07. 06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0.6℃

도쿄 24.1℃

베이징 23.2℃

자카르타 28℃

경남도교육청, 이달 말까지 야간자율학습 전면 금지

기사승인 2020. 06. 01. 09:4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고3은 희망학생만 거리두기 가능한 범위내 운영
20200601_092825
박종훈 경남도교육감(중앙)이 지난달 31일 긴급 비상대책회의를 주재하고 있다./제공=경남도교육청
창원 박현섭 기자 = 경남도교육청이 이달 말까지 야간자율학습을 전면 금지하고 고3 학생은 희망자에 한해 생활속 거리두기가 가능한 범위 내에서 운영토록 했다.

1일 경남교육청에 따르면 경남과 인접한 부산지역 고등학교 3학년 학생 확진자 발생에 따른 대책 마련을 위해 지난달 31일 긴급 비상대책회의를 개최했다.

박종훈 도교육감은 이날 등교수업이 진행되고 있는 상황에서 무엇보다 학생들의 안전이 최우선적으로 보장될 수 있도록 다각적인 방안을 마련해 줄 것을 주문했다.

우선 야간자율학습은 고등학교 1·2학생은 이달 말까지 전면 금지하고 고등학교 3학년은 희망 학생만을 대상으로 생활 속 거리두기가 가능한 범위 내에서 운영하기로 했다.

또 모든 학교는 휴일 등교를 전면 금지하고 기숙사 입소한 학생은 야간자율학습과 휴일 등교를 부득이 예외로 두도록 했다.

나이스 자가진단으로 등교 중지된 학생과 가정학습 학생, 선별 진료소 방문 학생 등 등교가 어려운 학생에 대해서는 학교장 지도하에 외출이나 다중이용시설을 방문하지 않도록 세심한 관리를 할 예정이다.

또 기숙사 운영은 이달 말까지 3학년과 원거리 학생만 입실을 허용하고 나머지 학생은 입실 자제를 강력 권고와 기숙사 생활 학생 전원을 대상으로 코로나19 취합 검사 방안을 할 방침이다.

박종훈 도교육감은 “수도권 물류센터 확진자 발생에 이어 인접 지역 학생 확진자 발생으로 다시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한 중요한 분기점에 서게 됐다”면서 “경남에서는 단 한 명의 학생 확진자가 발생하지 않도록 선제적이고 적극적인 대응을 해주기 바란다”고 강조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