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김태년 “2일 임시회 소집요구서 제출할 것”
2020. 07. 12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7.2℃

도쿄 29.8℃

베이징 0℃

자카르타 30.8℃

김태년 “2일 임시회 소집요구서 제출할 것”

기사승인 2020. 06. 01. 10:2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1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연합뉴스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1일 “내일 의원총회를 열고 일하는 국회에 동의하는 제 정당과 임시회 소집요구서를 제출하겠다”고 말했다.

김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21대 임기 개시에도 일하지 않는 국회, 법을 지키지 않는 국회가 재현되는 것을 민주당은 용납하지 않는다”라면서 이같이 말했다.

김 원내대표는 “통합당은 견제론을 내세우며 개원에 응하지 않는다”면서 “국회가 일하지 않으면서 행정부를 견제하겠다는 것은 어불성설”이라고 꼬집었다.

이어 “견제를 핑계로 한 발목잡기는 박물관에도 보낼 수 없는 낡은 관행”이라면서 “견제는 일하기 경쟁, 대안 경쟁, 정책 경쟁으로 이뤄져야 한다”고 말했다.

김 원내대표는 통합당의 ‘김종인 비상대책위원회’ 체제 출범과 관련, “비대위가 낡은 관행을 깨고 시대정신에 부합한 변화를 끌어내길 기대한다”면서 “국민을 위해 일하는 정당을 증명하려면 21대 국회 개원에 조건 없이 참여해야 한다”고 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