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하트시그널 시즌3’ 채널A 온에어 종료 후 갤러리 실시간 상황
2020. 07. 13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5.8℃

도쿄 21.5℃

베이징 25.4℃

자카르타 29.6℃

‘하트시그널 시즌3’ 채널A 온에어 종료 후 갤러리 실시간 상황

기사승인 2020. 06. 04. 00: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채널A
채널A 온에어 등을 통해 방송된 '하트시그널 시즌3'의 방송 후 갤러리 등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시청자들이 뜨거운 반응을 보이고 있다.

3일 방송된 채널A '하트시그널 시즌3'에는 예측불가한 러브라인의 향후 행방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는 박지현과 김강열이 서로를 향한 호감을 드러냈고 천인우는 박지현을 향해 자신의 마음을 숨김없이 드러내 눈길을 끌었다.


특히 천인우는 앞서 이가흔과의 데이트로 흔들렸던 자신의 마음을 남성 입주자들과의 술자리에서 고백하며 박지현을 향한 여전한 마음을 간접적으로 드러내기도 했다.


박지현은 초반 천인우를 향한 호감과는 다르게 김강열과의 놀이동산 데이트 후 바뀐 자신의 마음을 지인을 통해 털어놨다. 이어 "성향이 정반대"라며 천인우와 김강열을 언급했고 호감이 더 가는 사람은 김강열이라고 속내를 털어놨다.


이외 여성 마지막 입주자로 등장한 천안나의 러브라인에도 관심이 집중됐다.


누리꾼들은 디시인사이드 갤러리를 통해 "김강열이 제일 행복했던 순간을 말했을 때 어떻게 느꼈나"라는 글을 통해 "김강열의 열린 대답으로 천안나의 표정이 굉장히 오묘했다"고 소감을 밝혔다. 앞서 천안나는 김강열과 정의동을 데이트 파트너로 선택한 바 있다.


일부 누리꾼들은 이가흔의 승부욕 발언을 두고 "연애를 하는데서 까지"라며 설전을 벌이기도 했으며 시즌2와 비교하며 차이점을 거론하기도 했다.


한편 채널A '하트시그널 시즌3'는 시그널 하우스에 입주하게 된 청춘 남녀들이 서로 ‘썸’을 타고, 연예인 예측단이 이들의 심리를 추리하는 리얼리티 프로그램으로 매주 수요일 밤 9시 50분에 방송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