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사람중심 환경경영’ 동서발전, 미세먼지 감축 등 3701억원 성과 달성
2020. 07. 07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8.2℃

도쿄 26.6℃

베이징 20.6℃

자카르타 25.6℃

‘사람중심 환경경영’ 동서발전, 미세먼지 감축 등 3701억원 성과 달성

기사승인 2020. 06. 04. 14:3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동서발전
한국동서발전 본사 전경./제공= 한국동서발전
한국동서발전은 제25회 환경의 날을 맞아 ‘환경경영 종합계획’ 추진실적과 성과를 분석하고 향후 보완방향을 점검했다고 4일 밝혔다.

동서발전은 지난 2018년 12월 수립한 ‘환경경영 종합계획’에서 ‘사람중심 환경경영으로 국민으로부터 사랑받는 에너지기업’이라는 비전을 내세웠다.

또 △깨끗한 에너지 생산 △지역사회와 동행 △지속가능 시스템구축 등 3대 전략방향을 설정하고 이를 달성하기 위한 40개 세부실천과제를 추진하고 있다.

동서발전은 지난해 환경설비 운영과 설비개선을 위해 총 2645억원을 투자해 미세먼지 감축 등 3701억원의 성과를 달성했다고 밝혔다.

총 40개 세부실천과제 중 탄소발자국 인증 취득 등 6개 과제를 완료했으며, 29개 실천과제는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주변 여건변화 등으로 실효성이 크지 않은 5개 과제는 환경오염물질 저감 효과가 큰 ‘석탄화력 환경설비 개선 사업 추진’ 등의 과제로 대체 추진한다.

동서발전은 이날 울산환경운동연합과 공동으로 시행한 반딧불이 복원사업을 통해 육성한 반딧불이를 사회적 취약계층 어린이에게 전달하는 반딧불이 나눔행사를 열었다. 또 환경영화 상영, 크리스 조던의 환경사진전 등 문화와 환경이 융합된 에너지·환경 특별전시회를 오는 5일부터 다음달 12일까지 개최한다.

동서발전 관계자는 “‘환경경영 종합계획’ 추진을 통해 내부적인 환경경영 활동과 더불어 지역사회, 환경단체 등 이해관계자 모두가 함께하는 환경경영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며 “공기업의 사회적 책무이행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