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대전시, 통계청 ‘통계품질진단평가’ 우수기관에 선정
2020. 08. 07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5.4℃

도쿄 28.1℃

베이징 29.9℃

자카르타 29.2℃

대전시, 통계청 ‘통계품질진단평가’ 우수기관에 선정

기사승인 2020. 07. 03. 10:5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시 대전시6
대전 이상선 기자 = 대전시는 통계청이 실시한 ‘2019년 통계품질진단평가’에서 지방자치단체로는 유일하게 우수기관에 선정됐다고 3일 밝혔다.

통계청은 지난해 국가통계 우수기관 선정을 위해 중앙행정기관, 지자체, 공공기관 등 전국 236개 통계작성기관을 대상으로 통계품질진단평가를 실시해 최종 5개 기관을 우수기관으로 선정했다.

통계품질진단평가는 매년 전체 국가승인 통계를 대상(588종)으로 통계의 정확성, 시의성, 비교성, 일관성, 관련성, 접근성을 평가해 5개 등급(우수, 양호, 보통, 주의, 미흡)으로 품질을 진단하는 제도다.

이번 평가에서 대전시는 사회조사, 독거노인등록통계, 청년통계 3종은 최고 등급인 ‘우수’ 등급을 받았으며 경기종합지수는 ‘양호’ 등급을 받았다.

특히 시민 삶의 질과 지역 생활여건 등을 파악하는 사회조사는 2016년부터 2018년까지 3년 연속 ‘우수’등급을 받은 통계 중, 2018년 우수품질 진단 결과 상위 17종에 선정된 바 있으며 경기종합지수는 2018년 ‘보통’ 등급에서 1단계 상향돼 2019년 ‘양호’ 등급을 받았다.

이번 우수기관 선정은 시가 그동안 신뢰도 높은 통계제공을 위해 노력한 결과며 그 공로를 인정받은 것이다.

김주이 시 기획조정실장은 “최근 정책의 기반이 되는 통계의 중요성이 더욱 강조되고 있어 이번 통계품질진단평가 우수기관으로 선정된 것이 매우 뜻깊다”며 “앞으로 통계자료를 체계적으로 관리해 올바른 정책을 추진하는 데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