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故최숙현 사건 추가 피해자들 “10일 이상 폭행…팀닥터 성추행도”(1보)
2020. 08. 04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2.8℃

도쿄 25.7℃

베이징 31℃

자카르타 28.6℃

故최숙현 사건 추가 피해자들 “10일 이상 폭행…팀닥터 성추행도”(1보)

기사승인 2020. 07. 06. 10:3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고 최숙현 선수 사망사건 추가 피해자 기자회견
고 최숙현 선수의 동료 선수들과 이용 의원 등 미래통합당 의원들이 7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고 최숙현 선수 사망 사건과 관련해 피해 실태를 밝히는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 연합뉴스
고(故) 최숙현 선수와 경주시청 트라이애슬론(철인3종경기)팀에서 함께 뛰었던 동료선수들이 “경주시청 선수 시절 동안, 한 달에 10일 이상 폭행을 당했으며 욕을 듣지 않으면 이상할 정도로 하루 하루를 폭언 속에서 선수 생활을 했다”고 밝혔다.

현역 선수 2명은 6일 오전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찾아 이 같이 말했다.

이어 팀닥터에 의해 성추행도 당했다고 밝혔다. 이들은 “팀닥터는 자신이 대학교수라고 말했으며 수술을 하고왔다는 말도 자주 했을 뿐만 아니라 치료를 이유로 가슴과 허벅지를 만지는 등 성적 수치심을 느꼈다”고 전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