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아산시, 50인 미만 어린이집 전수 긴급 급식위생 점검

아산시, 50인 미만 어린이집 전수 긴급 급식위생 점검

기사승인 2020. 07. 08. 14:1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아산시청
아산시청
아산 이신학 기자 = 충남 아산시가 오는 30일까지 급식인원 50인 미만 어린이집 294곳에 대해 긴급 급식위생 점검을 실시한다.

8일 아산시에 따르면 이번 점검은 여름철 기온상승 등으로 발생이 우려되는 장출혈성대장균감염증 등 감염성 질환 및 식중독 사고 발생을 사전에 예방하기 위해 취해진 조치이다.

점검 대상은 급식인원 50인 이상 집단급식소로 신고된 어린이집은 식약처 주관으로 위생 점검을 실시한다.

특히 개인위생, 시설·설비, 식재료 및 식단표 관리 등 급식·위생 관리 전반에 대해 실시하며, 점검 시 관련 규정 미숙지 등으로 인한 위반 사항은 충분한 설명을 통해 현장에서 즉시 시정조치 또는 자발적 시정을 유도하고 위법행위인 경우 관계법령에 따라 행정처분할 계획이다.

시는 아울러 원내 집단 식중독 등 감염병이 발생할 경우 보다 정확한 현황 파악을 위해 소규모 어린이집에서도 조리 제공한 식품을 매회 1인분 분량을 섭씨 영하 18도 이하로 144시간 이상 보관(보존식)할 수 있도록 권고 조치한다.

시 관계자는 “어린이집 급식위생 전수점검을 통해 식중독 사고를 사전에 차단하고 안전한 급식환경을 조성하도록 식품안전사고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