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예술의전당 어린이 가족 페스티벌 16일 개막
2020. 08. 13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1.4℃

도쿄 27.3℃

베이징 22.3℃

자카르타 28.6℃

예술의전당 어린이 가족 페스티벌 16일 개막

기사승인 2020. 07. 10. 06: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8월 23일까지 자유소극장에서 열려...연극 '강아지똥' 등 세편 무대에
ㅇ
예술의전당은 오는 16일부터 내달 23일까지 한 달여 간 예술의전당 자유소극장에서 ‘예술의전당 어린이 가족 페스티벌’을 개최한다.

연극 ‘강아지똥’ ‘에스메의 여름’과 넌버벌 퍼포먼스 ‘네네네’ 등 모두 세 편의 작품이 관객들과 만난다.

‘강아지똥’은 5세에서 초등학교 2학년까지를 대상으로 한 연극이다. 초등 교과서에도 실린 동화를 원작으로 했다. 더럽고, 쓸모없다고 자신을 여긴 강아지똥이 민들레를 만나면서 벌어지는 성장 이야기를 담았다. 극단 모시는 사람들의 김정숙 대표가 각색과 연출을 맡았다. 7월 16∼29일.

‘에스메의 여름’은 7세부터 초등학교 4학년까지를 타깃으로 한 아동극이다. 매년 여름이 끝나갈 무렵, 할아버지 댁으로 찾아가는 에스메의 이야기를 담았다. 삶과 죽음, 성장의 이야기를 어린아이의 시선으로 그렸다. 창작꿈터 놀이공장의 홍성연 대표가 연출했다. 8월 1∼16일.

‘네네네’는 4∼7세를 대상으로 한 공연이다. 문화공작소 상상마루와 스웨덴 지브라단스가 공동제작했다. 배우들은 신비한 숲인 ‘네네네 숲’에서 벌어지는 일상을 몸으로 보여준다. 애벌레는 꿈틀거리고, 세눈박이 도깨비는 무시무시하다. 김민정과 안네 조손이 공동으로 연출과 안무를 맡았다. 8월 19∼23일.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