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경찰, 박원순 사망 본격 수사 착수
2020. 08. 09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2.4℃

도쿄 30.8℃

베이징 33.3℃

자카르타 30.4℃

경찰, 박원순 사망 본격 수사 착수

기사승인 2020. 07. 10. 14:3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부검여부 유족과 협의 후 결정'
clip20200710142842
아시아투데이DB
경찰이 지난 9일 연락두절 후 수색작업이 시작된 지 7시간 만에 서울 북악산에서 끝내 숨진 채 발견된 박원순 서울시장의 정확한 사망 경위를 밝히기 위해 본격적인 수사에 착수했다.

10일 서울 성북경찰서는 이날 오전 부터 박 시장 사망과 관련한 여러 사실관계를 파악하고자 수사에 착수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현재까지 타살 혐의점은 없는 것으로 보고 있지만, 박 시장이 숨지게 된 정확한 경위를 밝히고자 사망 전 휴대전화 통화내역과 동선 등 행적에 미심쩍은 부분이 없는지 확인할 방침인 것으로 전해졌다.

부검 여부는 기본적인 사실관계를 정리한 뒤 유족 조사 절차를 진행하며 같이 협의해 결정할 전망이다.

clip20200710143009
박원순 시장의 유서 공개/서울시 제공
박 시장은 전날 오전 10시 44분께 공관을 나와 연락이 두절됐다. 딸의 112신고로 경찰과 소방당국이 이날 오전 0시 1분께 북악산 숙정문 인근에서 그의 시신을 찾아냈다. 박 시장은 극단적 선택을 한 모습으로 발견된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경찰은 박 시장이 자신의 전직 비서로부터 성추행 혐의로 고소당한 사건은 그가 사망함에 따라 수사가 중단되고 공소권 없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될 예정이다.

경찰 관계자는 “피고소인이 사망하면 공소권 없음으로 송치하게 돼 있는 절차에 따라 통상적인 과정을 거쳐 처리할 것”이라며 “송치 시점은 아직 구체적으로 예상하기 어렵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