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정청래, 모친상 김어준에 “보이지 않는 눈물을 보았다” 위로
2020. 08. 09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1.4℃

도쿄 28.1℃

베이징 30.7℃

자카르타 29.2℃

정청래, 모친상 김어준에 “보이지 않는 눈물을 보았다” 위로

기사승인 2020. 07. 12. 20:3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정청래 페이스북
정청래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모친상을 당한 방송인 김어준 씨를 위로했다.

12일 정 의원은 페이스북에 '김어준 총수 어머님, 편안히 영면하소서!'라는 제목의 글과 사진을 공개했다.


정 의원은 "새벽 5시 세브란스병원 장력식장에서 발인 에배 마치고 대전으로 출발. 화장장으로 잘 모셨습니다"라고 밝혔다.

이어 "김어준 총수 어머님의 마지막 가시는 길에 나꼼수 멤버들과 함께 했습니다. 애써 눈물을 보이지 않으려는 김어준의 보이지 않는 눈물을 보았습니다. 먼길 떠나시는 어머님, 부디 편안히 영면하소서! 다시 한 번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라고 애도했다.

함께 공개한 사진 속에서는 상복을 입고있는 김어준과 '나꼼수' 멤버들의 모습이 담겨있다. 정 의원도 이들과 함께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는 모습이다.

한편 김어준 모친 빈소는 10일 오전 11시 서울 신촌세브란스병원 지하 2층 장례식장 특1호실에 차려졌으며 발인은 12일 오전 5시에 엄수됐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