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천원의 행복…세종문화회관 21~24일 ‘온쉼표’
2020. 08. 09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2.4℃

도쿄 30.8℃

베이징 33.3℃

자카르타 30.4℃

천원의 행복…세종문화회관 21~24일 ‘온쉼표’

기사승인 2020. 07. 13. 10:5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ㅇ
세종문화회관은 창작 음악극 ‘춘몽’과 팝페라 ‘한여름의 세레나데’를 21~24일 선보인다. 1000원에 공연을 관람할 수 있는 ‘온쉼표’ 프로그램을 통해서다.

온쉼표는 2007년 시작한 세종문화회관의 대표적인 사회공헌 콘텐츠로, 클래식·뮤지컬·무용·국악 등 다양한 장르의 공연을 천원에 관람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춘몽’은 21~22일 S씨어터에서 선보인다. 국악과 연극이 만난 창작 음악극이다. 대중들에게 친숙한 ‘갑돌이와 갑순이’를 모티브로 서울시청소년국악단 멤버들이 새롭게 만들었다.

‘춘몽’의 뒤를 이어 ‘한여름의 세레나데’가 바통을 이어받는다. 서울시합창단원이 주축인 팝페라 밴드 팔라디오가 23~24일 무대에 올라 ‘오 솔레 미오’ ‘플라이 투 더 문’ ‘아베 마리아’ 등 다양한 장르의 노래를 부른다.

객석은 거리두기 좌석제로 운영된다. 22일과 24일 공연은 네이버TV ‘세종문화회관 힘내라 콘서트’ 채널을 통해 온라인으로도 볼 수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