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세종시, ‘농식품 바우처 시범사업’선정…국비 8억3000만원 확보
2020. 08. 14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6.8℃

도쿄 30.8℃

베이징 28.2℃

자카르타 24.8℃

세종시, ‘농식품 바우처 시범사업’선정…국비 8억3000만원 확보

기사승인 2020. 07. 13. 14:4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중위소득 50%이하 취약계층에게 제철과일 구매 지원
2-시 세종2
사진/아시아투데이
세종 이상선 기자= 세종시는 농림축산식품부 주관의 ‘2020년 농식품바우처 시범사업’ 공모에 선정돼 국비 8억 3700만원을 확보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공모사업은 지난 6월 전국 지자체를 대상으로 사업계획의 타당성, 적절성, 지역푸드플랜·식생활교육과의 연계성 및 사업수행 가능성 등을 종합 평가 후 세종시, 화성시, 완주군, 김천시 등 4곳이 선정됐다.

이에 따라 세종시는 오는 9월부터 11월까지 중위소득 50%이하의 저소득 취약계층에게 가구원수별 월 4만∼8만원 가량의 전자바우처 카드를 지급해 제철 과일, 채소, 우유 등을 구매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시는 이번 시범사업을 통해 지역 농산물의 소비확대는 물론, 취약계층의 먹거리 기본권 향상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춘희 세종시장은 “이번 공모 선정으로 관내 취약계층에 대한 보충적 영양 지원으로 의료비 절감 등 사회경제적 효과가 있을 것”이라며 “시민들에게 실질적 혜택이 돌아갈 수 있도록 시범사업을 내실 있게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