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안성시, 주·정차 허용시간 안내 표지판 추가 설치
2020. 08. 08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6.2℃

도쿄 31.4℃

베이징 31℃

자카르타 31.8℃

안성시, 주·정차 허용시간 안내 표지판 추가 설치

기사승인 2020. 07. 16. 12:5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안성시, 주.정차 허용시간 안내 표지판 추가 설치
안성시청 전경
안성 이진 기자 = 경기 안성시는 이달 말까지 교통안전과 차량 통행에 방해를 주지 않는 범위 내에서 시민에게 불편을 주는 규제 개선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주·정차 허용시간 안내표지판을 추가로 설치해 운영한다고 16일 밝혔다.

시는 지역경제 활성화의 하나로 올 초 시장약국 외 21곳에 허용시간 안내표지판을 설치 운영해 시민들이 주·정차 편의를 도왔다.

점심시간대 주·정차 가능 시간은 오전 12시부터 오후 2시까지, 저녁시간대 주·정차 가능 시간은 오후 6시부터 8시까지로 각각 2시간이다.

시는 오전 9시부터 오후 9시까지 무인단속카메라를 통해 불법 주·정차 단속을 하고 있으며, 진사리 서안성 농협 부근과 대덕우체국 부근은 오전 7시부터 9시까지 출근시간대와 오후 6시부터 7시까지 퇴근시간대에 집중 단속하고 있다.

김삼주 교통정책과장은 “상가밀집지역과 전통시장 인근에 주·정차 허용시간 안내표지판을 지속적으로 확대 설치해 시민들이 주·정차가 허용되는 점심 및 저녁시간을 이용해 편하게 업무를 처리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