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혁신도시 활성화 TF 출범, 국비 450억 지원

혁신도시 활성화 TF 출범, 국비 450억 지원

기사승인 2020. 09. 25. 10:2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기획재정부
사진=연합
기획재정부와 국토교통부는 혁신도시 활성화를 위해 공공기관 협업과제 전담조직(TF)를 구성하고 25일 첫 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출범하는 TF는 혁신도시 활성화를 위해 중앙정부 차원에서 최초로 구성한 조직으로 기재부, 국토부, 균형위원회, 혁신도시 소재 11개 지방자치단체, 협업과제 담당 10개 공공기관으로 구성됐다.

이날 회의에서는 공공기관 선도 혁신도시 활성화 방안의 차질 없이 추진을 위해 관계기관의 협력 강화, 규제완화·재정지원 등 정부 차원의 지원방안이 집중 논의됐다.

먼저 혁신도시별 10대 협업과제 추진을 지원하기 위해 내년 예산에 국비 450억원이 신규 반영됨에 따라 빠르면 이달 중으로 지원대상 사업선정을 위한 평가위원회를 개최하기로 했다.

또한 이전 공공기관들이 추진해온 지역발전 사업 중 우수사례로 선정된 지역산업·지역인재·지역상생 3대 분야 16개 과제의 확산을 위해 공공기관과 지자체에 공유하고, 지역발전계획에도 반영하도록 독려했다.

이 밖에도 협업과제와 우수과제 추진실적을 공공기관 경영평가에 반영하고, 성과 보고대회 등을 통해 우수실적은 시상할 계획이다.

기재부 관계자는 “혁신도시의 성공이 국가균형발전의 핵심인 만큼, 범정부적인 협업을 통해 혁신도시를 지역성장의 거점으로 만드는 것이 중요하다”며 “이번에 발족한 관계기관 합동 TF가 혁신도시 활성화를 위해 범정부적인 차원의 역량을 집중하고, 산·학·연 클러스터 기능을 키워나가는 인큐베이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