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그것만이 내 세상’ OCN 무비즈서 방영…박정민, 피아노 900시간 연습하며 배역 완벽 소화

‘그것만이 내 세상’ OCN 무비즈서 방영…박정민, 피아노 900시간 연습하며 배역 완벽 소화

기사승인 2020. 10. 15. 20:1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영화 '그것만이 내 세상' 스틸컷
영화 '그것만이 내 세상'이 OCN 무비즈에서 방영되고 있는 가운데 해당 작품에 대해 누리꾼들의 관심이 뜨겁다.

15일 케이블 영화 채널 OCN 무비즈는 이날 오후 7시 영화 '그것만이 내 세상'을 편성했다.

지난 2018년 1월 개봉한 영화 '그것만이 내 세상'은 전직 복서 조하(이병헌 분)가 17년 만에 만난 동생 진태(박정민 분)와 함께 살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최성현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으며 배우 이병헌, 윤여정, 박정민, 문숙, 최리 등이 출연했다.

특히 박정민은 피아노를 전혀 칠 줄 몰랐지만, 진태 역을 소화하기 위해 900시간 동안 연습에 매진한 것으로 전해졌다. 결국 이러한 노력으로 박정민은 대역 및 CG 없이 피아노 신을 완벽하게 소화해 냈다.

이병헌은 "피아노 연주 장면을 CG 없이 간다고 했을 때 쉽지 않을 거라 생각했다"면서 "그런데 피아노가 처음이라는 박정민이 해내는 것을 보고 놀랐다. 보통 집념의 사나이가 아니다"라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개봉 당시 342만199명의 관객을 동원했으며 관람객 평점 9.17점을 기록하고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