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김해시, U턴기업 등 5개사와 투자협약…1360억 투자 380명 신규 고용 창출

김해시, U턴기업 등 5개사와 투자협약…1360억 투자 380명 신규 고용 창출

기사승인 2020. 10. 26. 16:1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김해시, U턴기업 등 5개 기업 투자협약 체결_Edited
26일 경남도청에서 열린 투자협약 체결식에서 허성곤 김해시장을 비롯한 참석자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제공=김해시
김해 이철우 기자 = 경남 김해시는 26일 도청에서 도와 함께 지역 내 산업단지에 입주 예정인 5개 기업과 1360억원 규모의 투자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투자협약을 체결한 기업은 국내복귀 기업으로 선정된 ㈜동구기업, ㈜SN코리아, ㈜대양정밀과 미래자동차 및 첨단소재 분야의 ㈜IEV, ㈜금아스틸 등이다.

㈜동구기업은 중국 북경공장에서 금형제조를 하는 기업으로 중국 공장을 철수하고 서김해일반산업단지에 224억원을 투자해 본사를 이전하고 30명을 신규 고용한다.

㈜SN코리아는 중국 청진공장을 청산하고 120억원을 투자해 김해 이지일반산업단지 내 공장을 신설하고 30명을 신규 고용한다.

㈜대양정밀도 중국 천진공장을 청산하고 50억원을 투자해 진영읍 주호일반산업단지 내에 공장을 증설해 20명을 신규 고용한다.

미래자동차 및 첨단소재 부품 분야 기업인 ㈜IEV는 진영읍 소재 자동차 전문기업 ㈜동신모텍의 자회사로 진례면 테크노밸리산단 내에 삼륜전기차 생산공장을 신설할 예정이다. 이 업체의 투자금액은 700억원 규모이며 250명을 신규 고용한다.

또 창원시에 소재한 ㈜금아스틸은 첨단소재부품을 생산하는 기업으로 266억원을 투자해 진영읍 오척 일반산업단지 내 이종강판 생산공장을 신설해 50명을 신규 고용한다.

시는 이번 유치기업을 포함 올해 총 8098억원 규모의 신·증설기업 투자협약을 체결하는 등 코로나19 팬데믹에도 불구하고 역대 가장 대규모 투자 유치로 관심을 받고 있다.

앞서 시는 2018년 경남 1호 국내복귀 기업인 KIMS COOK㈜에 이어 이번에 ㈜동구기업, ㈜SN코리아, ㈜대양정밀을 유치하면서 경남도내 최다 국내복귀 기업 유치 성과를 거뒀다.

허성곤 김해시장은 “코로나19가 장기화되고 지역경제가 어려운 상황이지만 김해시에 대한 믿음으로 투자를 결정해 준 기업에 감사드린다”며 “기업하기 좋은 도시, 전국에서 제일가는 경제중심도시로 성장할 수 있도록 투자기업에 대한 인센티브 발굴과 적극적인 행정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