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中 제약사 시노팜 코로나 백신 100만명 접종

中 제약사 시노팜 코로나 백신 100만명 접종

기사승인 2020. 11. 20. 13:3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바이러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이미지/제공 = 게티 이미지뱅크
중국 국영 제약사인 시노팜이 개발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약 100만명에게 긴급 접종했다.

관찬뉴스는 류징전 시노팜 당서기 겸 회장과의 인터뷰에서 심각한 부작용이 1건도 보고되지 않았다고 20일 보도했다.

중국은 지난 7월 의료진 등 특정그룹을 대상으로 코로나19 백신 긴급 사용 프로그램을 시작했다.

해외 건설현장 파견 노동자, 외교관, 유학생 등 외국으로 나가는 사람들이 시노팜 등이 개발한 백신을 맞았다.

시노팜의 자회사 중국생물(CNBG)이 개발한 백신 2종은 해외 10여개국에서 약 6만명을 대상으로 3상 임상시험을 진행하고 있다. 하지만 3상 임상시험은 결과를 공개하지 않고있다.

시노팜 측은 데이터를 공개하지 않는다고 진전이 느리다는 뜻은 아니다라고 설명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