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충남 농기원, 농촌자원사업 평가 ‘최우수 기관상’ 수상

충남 농기원, 농촌자원사업 평가 ‘최우수 기관상’ 수상

기사승인 2020. 11. 26. 14:1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도 농기원, 26일 2020 농촌자원사업 종합평가서 성과 인정받아
내포 김관태 기자 = 충남도 농업기술원은 26일 농촌진흥청이 주관한 ‘2020년도 농촌자원사업 종합평가회’에서 농촌자원사업 최우수 기관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이와 함께 청양군도 코로나19 대응 최우수 기관상을 수상했다.

도 농업기술원은 이번 평가에서 농촌 생활 활력 증진을 위해 △농촌 융복합 모델 육성 △농식품 가공 창업 △농촌 체험 관광 활성화 등의 사업에 243억7700만 원을 투입해 안전한 먹거리를 제공하고 지역 농산물 소비를 촉진한 점을 인정받았다.

특히 도 농업기술원은 2013년 전국 최초로 농촌 체험학습장 품질인증제도를 도입해 체험 프로그램의 수준을 한 단계 높였다는 평가를 받았다.

올해 도 농업기술원은 지난 4월 치유농업 육성에 관한 조례를 제정한 바 있으며 농촌자원 활용 치유 콘텐츠 개발 시범 등 신규 사업 42종을 발굴해 추진하고 있다.

도 농업기술원 최계찬 농촌자원과장은 “충남농업의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서는 농산물에 대한 부가가치를 높여 새로운 수익과 일자리를 창출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농식품 가공산업 및 농촌 체험 관광 명품화를 위한 전문인력 양성, 기술 개발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