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박은석 강아지 파양 논란에 반박 “동창, 실명도 몰라...당황스럽다”(전문)

박은석 강아지 파양 논란에 반박 “동창, 실명도 몰라...당황스럽다”(전문)

기사승인 2021. 01. 27. 10:3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박은석 인스타그램
배우 박은석이 강아지 파양 논란에 대해 입을 열었다. 

박은석은 27일 자신의 팬카페에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합니다'라는 제목의 글을 공개했다. 


그는 "바쁜 스케줄 와중에 이런 논란이 터지고 때마침 이때다 싶어 공격당하는 건 일들이 너무 많다. 나한테까지 이런 일이 벌어진다는 게 신기하고도 얼얼하다"라며 "우선은 석기시대 저희 은주민 여러분께 걱정 끼쳐 드려 죄송하다. 우리 애들 잘 크고 있다. 공식 해명 오늘 중으로 나갈 거니 너무 염려 마시라"라고 밝혔다. 

박은석은 "동창분 실명도 모르고 누군지도 모르는 사람의 거짓 발언에 내가 해명을 해야 하는 이 상황이 당황스럽지만 결론은 다른 분들이 걱정을 하셔서 공식입장 나갈 것"이라며 "항상 많은 관심과 애정 감사하다~ 오늘도 좋은 하루 되실 것"이라고 전했다. 

<다음은 박은석 팬카페 글 전문>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합니다. 바쁜 스케줄 와중에 이런 논란이 터지고 때마침 이때다 싶어 공격당하는 건 일들이 너무 많죠? 저한테까지 이런 일이 벌어진다는 게 신기하고도 얼얼합니다. 우선은 석기시대 저희 은주민 여러분께 걱정 끼쳐드려 죄송합니다. 저희 애들 잘 크고 있고요. 공식 해명 오늘 중으로 나갈 거니 너무 염려 마세요. 동창분(?) 실명도 모르고 누군지도 모르는 사람의 거짓 발언에 제가 해명을 해야 되는 이 상황이 당황스럽지만 결론은 다른 분들이 걱정을 하셔서 공식입장 나갈 거예요. 항상 많은 관심과 애정 감사합니다~ 오늘도 오늘 하루 잘 보내실 거에요~^^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