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문체부, 33개 지역 문학관 상주 작가 지원

문체부, 33개 지역 문학관 상주 작가 지원

기사승인 2021. 03. 04. 10:3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문화체육관광부
문화체육관광부는 한국문학관협회와 함께 올해 33개 지역 문학관 상주 작가들의 활동을 지원한다고 4일 밝혔다.

문체부는 2019년부터 지역 문학관 상주 작가 지원 사업을 추진해 지금까지 67개 문학관을 지원했다. 올해는 지난해보다 3개관 많은 33곳을 선정했다.

선정된 문학관에는 상주 작가 인건비 월 220만 원(4대 보험료 기관부담금 포함), 지역주민 대상 문학프로그램 운영비 300만 원, 문학관 소장자료 영상제작 비용 200만 원을 지원한다.

상주 작가들은 소속 문학관만의 독창적 콘텐츠를 개발하고, 특별 전시와 교육, 강연 등 프로그램을 기획·운영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