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첫 출근’ 오세훈 “마음 합하면 못할 일 없다…솔선수범 할 것”

‘첫 출근’ 오세훈 “마음 합하면 못할 일 없다…솔선수범 할 것”

기사승인 2021. 04. 08. 09:3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오세훈 서울시장 시청 첫 출근
아시아투데이 정재훈 기자 = 제38대 서울시장에 당선된 오세훈 신임 시장이 시정 업무를 보기위해 8일 서울 종로구 태평로1가 서울시청 본관에 출근, 첫 출근 소감을 전하고 있다.
오세훈 서울시장 당선인이 8일 서울시청으로 첫 출근해 직원들에게 “마음을 합하면 못할 일이 없다”며 “제가 솔선수범 하겠다”고 말했다.

오 당선인은 이날 오전 8시 50분쯤 시청 1층 로비에서 환영행사를 갖고 “첫 출근을 환영해주시는 서울시 직원 여러분을 보니 정말 다시 한 번 무거운 책임감이 느껴진다”며 “오늘부터 서울시는 다시 뛰겠다”고 밝혔다.

이어 “비록 임기 1년 남짓의 보궐선거로 당선이 됐지만, 최선을 다해서 그동안 미흡했던 점을 보완하고 여러분의 도움을 받아서 여러분의 노력으로 바꿔나가게 될 거다”고 했다.

그는 “제가 옛날에 근무할 때 너무 일을 많이시켰다고 벌써부터 걱정이 많으시다는 말씀 들었다”면서 “너무 걱정하시지 않아도 된다”며 웃으며 말했다.

오 당선인은 “마음을 합하면 못할 일이 없다. 제가 정말 솔선수범으로 열심히 뛰어서 코로나와 경제난으로 어려움에 처해있는 시민 여러분께 도움이 되도록 한 번 해보겠다. 많이 도와달라”고 당부했다.

오 당선인은 이후 6층 시장 집무실에서 9개월간 시장 권한대행을 맡았던 서정협 행정1부시장으로부터 사무 인계·인수서를 받고 서명을 마쳤다.

오 당선인은 이날 첫 오찬으로 코로나19 대응을 총괄하고 있는 직원들과 함께하며 노고를 격려하고, 그동안의 대응상황을 청취할 예정이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