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엑스포대공원, 코로나19 백신접종 경북도민 무료 입장

기사승인 2021. 06. 13. 15:5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경주엑스포대공원 문화센터에서 상설공연으로 펼쳐지고 있는 뮤
경주엑스포대공원 문화센터에서 상설공연으로 펼쳐지고 있는 뮤지컬 ‘용화향도’의 한장면./제공=경주엑스포
경주 장경국 기자 = 경주엑스포대공원은 코로나19 백식 접종 독려를 위해 접종자를 대상으로 입장요금을 면제한다고13일 밝혔다.

이번 이벤트는 경북도의 백신접종 활성화 정책에 맞춰 코로나19의 확산을 억제하고 백신 접종 활성화를 통해 일상으로 회복을 앞당기는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마련했다.

경주엑스포대공원은 21일부터 다음 달 30일까지 입장요금 면제를 적용한다.

‘백신을 접종한 도민’ 조건에 부합하는 관광객은 성인기준 기존 1만2천원인 공원 입장티켓을 무료로 발급한다.

주민등록증과 운전면허증, 가족관계증명서 등 경북 도민임을 증명하는 서류와 함께 백신 접종 확인서, 문자, 스티커 등 접종 여부를 확인할 수 있는 자료를 정문 종합 안내센터에서 제시하면 된다.

백신 1차 접종만 받은 경우에도 동일한 무료입장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또 액션 퍼포먼스 ‘인피니티 플라잉’과 뮤지컬 ‘용화향도’ 등 경주엑스포대공원 내 공연도 백신 접종자 에게 무료관람 및 요금할인을 진행한다.

인피니티 플라잉은 21일부터 8월 31일까지 백신을 접종한 모든 관람객에게 3만원인 공연 요금을 전면 면제한다.

특히 인피니티 플라잉은 경북도민뿐만 아니라 전 국민을 대상으로 한다.

뮤지컬 용화향도는 3일부터 문화체육관광부의 별도의 지침이 있을 때까지 백신을 접종한 경북도민에게 관람티켓을 20% 할인된 1만6000원에 제공하고 있다.

류희림 경주엑스포대공원 사무총장은 “경북도가 추진하는 백신 접종 활성화에 힘을 더하기 위해 경주엑스포대공원도 다양한 인센티브에 적극적으로 참여할 방침”이라며 “집단 면역 형성을 통해 하루 빨리 일상을 회복하고 지역 경제와 관광활성화 및 정상화가 이뤄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