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野 의원들, 자영업자 집회 관련 경찰청 항의 방문

野 의원들, 자영업자 집회 관련 경찰청 항의 방문

기사승인 2021. 07. 22. 14:5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생계 위한 자영업자 '드라이브 스루' 과잉진압"
clip20210722145013
경찰청전경/사진=경찰청제공
국민의힘 의원들이 22일 오후 정부의 방역 조치에 반발한 자영업자들의 ‘드라이브 스루’ 집회와 관련해 김창룡 경찰청장을 만나 경찰이 자영업자들의 집회를 과잉 진압했다고 항의했다.

이날 최 위원장은 “거리두기 4단계로 저녁 장사를 할 수 없는 자영업자들은 하루하루 피가 마르는데, 정부는 이들의 절박한 호소를 틀어막는다”며 “경찰청장에게 이 부분에 대해 항의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얼마 전의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민주노총) 집회와 다르게 자영업자 집회에 과잉 대응한 것을 분명히 따지겠다”고 덧붙였다.

서울경찰청은 자영업자 단체들이 지난 14∼15일 서울 도심에서 진행한 2차례의 심야 차량 시위를 전개했다. 경찰은 불법 시위로 판단하고 시위 주최 측에 집회 및 시위에 관한 법률(집시법) 위반 등 혐의를 적용해 내사에 착수한 상태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