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인니 전역에 대구-경북 홍보 ‘K-GO’ 2기 70명 선발

기사승인 2021. 08. 01. 10:4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총 팔로워 25만7356명 지역 홍보효과 기대
(3-1)K-GO_2기_선발_발표_포스터
K-GO 2기 선발 발표 포스터./제공=경북도
안동 김정섭 기자 = 대구-경북 자카르타사무소(이하 사무소)가 앞으로 1년간 인도네시아에 대구-경북 중소기업 제품 및 관광 등을 홍보할 SNS서포터즈 ‘K-GO’ 2기에 70명을 선발했다.

1일 경북도에 따르면 이번에 선발된 K-GO 서포터즈는 자카르타 및 주변 위성도시 31명과 그 외 15개 주 21개 지역 39명 등 총 70명이다.

학생과 회사원, 교사, 전문직 등 다양한 직업을 가진 10대부터 30대까지 젊은 현지인들로 구성됐고 총 팔로워 수는 25만7356명이다.

서포터즈들은 다음 달부터 매월 대구-경북 중소기업 제품 및 관광을 인도네시아 전역에 SNS를 통해 알리고 중소기업 제품 사용 피드백을 통해 수출경쟁력 강화에도 도움을 주는 한편 사무소가 주최하는 각종 이벤트에도 주도적으로 참여한다.

K-GO 2기 친구들 중 97%가 한국제품을 써 본 경험과 이미 다양한 SNS 활동을 경험한 친구들이 많아 1기보다 더 활발한 활동과 홍보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사무소는 지난 1년 간 K-GO 1기를 운영해 총 19회, 1139건의 홍보와 15만4331건의 ‘좋아요’ 및 5742건의 ‘댓글’을 통해 대구-경북의 품질 좋은 제품과 지역관광을 인도네시아 전역에 홍보하는 성과를 거뒀다.

또 대구-경북 온라인 퀴즈골든벨, 대구-경북 가상여행 공모전, 온라인 한국어말하기대회, 대구국제 가상마라톤 등 다양한 이벤트로 인도네시아에 대구-경북을 알리는데 적극 앞장섰고 사무소의 인스타그램도 팔로워 수가 5000명을 넘어서는 등 홍보 효과가 점점 커지고 있다.

사무소 관계자는 “지난 1년간 운영경험을 바탕으로 1기 활동 우수자와 함께 보다 많은 지역에서 서포터즈를 선발했고 K-GO가 명실상부하게 대구-경북을 인도네시아에 홍보하는 주인공이 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