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KB국민은행, 7년 연속 ‘한국 최우수 수탁은행’ 수상

KB국민은행, 7년 연속 ‘한국 최우수 수탁은행’ 수상

기사승인 2021. 08. 04. 11: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국민은행 아시아뱅커
지난 3일 아시안뱅커가 주관한 ‘The Asian Banker Financial Market Awards 2021’ 비대면 시상식에서 김종란 KB국민은행 금융투자상품본부 상무가 한국 최우수 수탁은행 상패를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제공=KB국민은행
KB국민은행은 지난 3일 아시안뱅커가 주관한 ‘The Asian Banker Financial Market Awards 2021’에서 한국 최우수 수탁은행에 7년 연속으로 선정됐다고 4일 밝혔다.

시상을 주관한 아시안뱅커는 지난 1996년 싱가포르에 설립된 아시아·태평양 및 중동 지역의 금융산업 관련 리서치와 컨설팅 서비스를 제공하는 전문기관이다. 매년 각 금융 부문별 심사를 거쳐 최우수 금융사를 선정해 발표하고 있다.

KB국민은행은 국내·외 자산운용사, 정부기관, 보험사 등 190여개의 거래기관과 8000여개 펀드자산을 보관·관리하는 국내 펀드시장 최고의 수탁기관으로 자리매김 중이다.

아시안뱅커는 KB국민은행이 안정된 전산시스템, 최고 수준의 전문인력 확보, 제도 및 환경 변화에 대응한 리스크 관리 등의 항목에서 우수하다고 평가했다.

아시안뱅커 관계자는 “KB국민은행은 코로나19 상황에서도 시스템화된 대응 매뉴얼 및 독립된 대체 사업장 운영으로 업무 연속성을 확보하는 등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해 최고의 수탁은행으로 선정됐다”고 말했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7년 연속 한국 최우수 수탁은행을 수상하게 된 것은 KB국민은행에 보내주신 변함없는 관심과 신뢰 덕분”이라며 “급변하는 시장의 니즈에 선제적으로 대응해 국내 최고 수탁은행으로 위상을 확고히 다져 나가겠다”고 밝혔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