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KB금융, 스타트업 지원에 박차…하반기 ‘KB스타터스’ 모집

KB금융, 스타트업 지원에 박차…하반기 ‘KB스타터스’ 모집

기사승인 2021. 09. 24. 14:4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혁신 기업 및 ESG분야의 스타트업 선정
KB금융 로고
KB금융그룹은 ‘KB스타터스’ 2021년 하반기 정시 모집을 통해 비즈니스 모델의 매력도·차별성, 기술역량, 협업·성장·글로벌 진출 가능성 등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은 다양한 분야의 혁신 스타트업 16개사를 선정했다고 24일 밝혔다.

KB스타터스는 KB금융이 2015년부터 선발해 육성해온 혁신 스타트업으로, 매년 상, 하반기로 나눠 선발 후 지원하고 있다.

이번에 ‘KB스타터스’로 선정된 16개 스타트업은 빅테이터, 클라우드, 금융플랫폼 등의 분야에서 차별화된 비즈니스 모델과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는 혁신 기업들이다. 특히 고객의 행복과 더 나은 세상을 위해 KB금융이 지속적으로 추진 중인 ESG분야의 스타트업도 ‘KB스타터스’에 합류했다.

ESG분야에 선정된 업체 중 KAIST 학부 창업팀으로 시작한 ‘와들’은 시각 장애인 등 디지털 소외계층의 온라인 쇼핑몰 접근성을 AI기술로 개선한 스타트업이다. 소외계층 소비자가 보다 쉽게 상품의 정보를 확인하고 판단할 수 있도록 이미지 속 텍스트를 읽어주는 음성 안내 솔루션을 개발했다. KB금융은 ‘와들’과 함께 그룹 내 비대면 서비스의 디지털 사각지대를 해소하고 고객들의 사용 편의성을 높이기 위해 노력할 예정이다.

‘한국축산데이터’는 인공지능 농장 모니터링 기술, 가축 건강관리 시스템 등 축산농가의 체계적인 사육 관리를 위한 디지털 솔루션을 보유한 스타트업이다. KB금융은 ‘한국축산데이터’와의 협업 및 데이터 활용을 통해 축산 농가를 위한 금융 지원 확장과 손해보험 상품 개발에 나설 계획이다.

친환경에너지 관련 스타트업 ‘에너지엑스’도 KB스타터스로 선정되었는데, 태양광 발전 사업주와 시공·운영업체의 매칭 및 계약체결까지 원스탑 지원이 가능한 에너지 통합 플랫폼 기업이다. KB금융과 ‘에너지엑스’는 신재생에너지 시장 활성화를 위해 ESG금융상품·투자 연계 등 협업을 추진한다.

클라우드 분야에서는, 자동화 개인정보보호서비스를 제공하는 ‘스파이스웨어’와 오픈뱅킹, 마이데이터 등 클라우드 기반의 금융 디지털 전환 솔루션을 보유한 ‘에이탑클라우드’가 선정됐다.

신규 선정된 ‘KB스타터스’는 ▲KB금융 계열사와의 협업 ▲내·외부 전문가 경영컨설팅 ▲투자 유치 ▲글로벌 진출 ▲채용 지원 등 성장 단계별 스케일업 프로그램을 통한 속도감 있는 지원을 받을 수 있다. 또 서울(강남, 관악)에 위치한 스타트업 전용 공간에 입주할 수 있다.

KB금융 디지털플랫폼총괄(CDPO) 한동환 부사장은 “혁신 기업에 대한 지원은 미래에 대한 투자라는 윤종규 회장의 경영철학을 바탕으로 스타트업의 성장을 위해 앞장서고 있다”며 “KB금융은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고 확산시키는 스타트업에 더 많은 성장 기회를 제공하고 업체 발굴, 투자 및 업무제휴까지 동반성장 가능한 파트너를 찾는데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현재 KB금융은 총 156개사의 ‘KB스터타스’를 운영하고 있다. 누적 업무제휴 건수 207건, 누적 투자액은 665억원에 달한다. 올해는 700억원까지 투자액 규모를 확대할 계획이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