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금감원 신임 부원장에 이찬우 전 기재부 차관보, 김종민·김동회 금감원 부원장보 임명

금감원 신임 부원장에 이찬우 전 기재부 차관보, 김종민·김동회 금감원 부원장보 임명

기사승인 2021. 10. 22. 10: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clip20211022094730
금융위원회는 22일 금융감독원 신임 부원장을 임명했다. 이번에 금감원 신임 부원장으로 임명된 이찬우 前 기획재정부 차관보, 김종민·김동회 現 금융감독원 부원장보(왼쪽부터)/제공=금융위원회
금융위원회는 22일 제3차 임시회의에서 이찬우 전 기획재정부 차관보, 김종민·김동회 현 금융감독원 부원장보를 금융감독원 부원장으로 임명했다.

금감원 부원장은 금융감독원장의 제청에 따라 금융위원회가 임명한다. 신임 부원장의 임기는 3년으로 오는 2024년 10월 24일까지다.

이찬우 신임 부원장은 행정고시 31회로 공직에 입문해 기획재정부 차관보까지 지내고, 한국개발연구원(KDI) 초빙연구위원과 경상남도 경제혁신추진위원회 위원장을 맡았던 바 있다. 이 부원장은 수석부원장을 맡아 기획 전반을 담당하고, 기재부·금융위와 소통하는 역할을 할 것으로 보인다.

김종민 신임 부원장은 한국은행으로 입사해 금융감독원 은행감독국, 기획조정국, 일반은행 검사국, 기획조정국장 등을 거쳐 금감원 기획 담당 부원장보로 재직했다. 김종민 부원장이 은행·중소서민금융 담당 부원장을 맡을 전망이다.

김종회 신임 부원장은 증권·자본시장 부문에서 주로 경력을 쌓았다. 자본시장감독국장을 지내고 금융투자 담당 부원장보를 거친 만큼 자본시장·회계 담당 부원장을 맡게 될 전망이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