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OK배정장학재단-읏맨 프로배구단, 유소년 배구 꿈나무 장학금 전달

OK배정장학재단-읏맨 프로배구단, 유소년 배구 꿈나무 장학금 전달

기사승인 2021. 10. 22. 10:5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매칭그랜드 방식으로 2000만원 마련
최윤 회장 "배구 꿈나무들이 성장할 수 있는 발판 마련되길"
OK저축은행
지난 21일 경기도 안산 상록수체육관에서 진행한 ‘유소년 배구 꿈나무 육성 매칭그랜트 장학기금 전달식’에서 황영찬 OK금융그룹 홍보스포츠 본부장(왼쪽)과 정성현 OK금융그룹 배구단 선수(오른쪽)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제공=OK금융그룹
OK저축은행, OK캐피탈 등 OK금융그룹 계열사들이 출연한 OK배정장학재단이 OK금융그룹 읏맨 프로배구단 선수들과 함께 국내 유소년 배구 꿈나무 육성을 위해 손을 잡았다.

OK배정장학재단은 지난 21일 경기도 안산 상록수체육관에서 OK금융그룹 읏맨 프로배구단과 ‘유소년 배구 꿈나무 육성 매칭그랜트 장학기금 전달식’을 진행했다고 22일 밝혔다.

OK금융그룹 배구단은 지난 20-21시즌 및 비시즌 기간 동안 선수들이 자발적으로 모금한 성금 1000만원을 OK배정장학재단에 전달했다. OK배정장학재단은 선수들이 전달한 성금에 ‘매칭 그랜트(Matching Grant)’방식으로 추가 재원을 조성해 총 2000만원의 장학금을 마련했다. OK배정장학재단은 유소년 배구대회의 우승팀 MVP(Most Valuable Player)을 대상으로 장학금을 전달할 예정이다.

OK배정장학재단은 지난해부터 OK금융그룹 배구단과 함께 뜻을 모아 유소년 배구 꿈나무를 위한 장학재원을 조성하고 장학금을 전달해왔다. 배구 유소년 육성 장학 사업은 OK금융그룹 배구단의 구단주인 최윤 회장의 의지로 시작됐다.

OK금융그룹은 국내 프로배구 활성과 발전을 위해 지난 2013년 OK금융그룹 배구단을 창단했다. 국내 스포츠 꿈나무를 육성하기 위해 ‘세리키즈 장학금(골프)’, ‘OK스포츠장학금(럭비·필드하키·야구 등)’ 등의 장학제도를 지속적으로 운영하며 전방위적인 스포츠 후원을 이어오고 있다.

OK금융그룹 배구단 주장인 정성현 선수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후배 선수들을 돕는데 힘을 보태기 위해 선수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해 성금을 모으게 되었다”며 “배구선수를 꿈꾸는 후배들이 꿈을 포기하지 않고 성장해 대한민국 배구를 이끌어 갈 훌륭한 선수로 거듭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최윤 OK금융그룹 회장은 “대한민국 배구 발전과 배구 꿈나무 육성을 위해 모금에 자발적으로 참여해 준 OK금융그룹 배구단 선수진 모두에게 감사의 말을 전한다”며 “이번 장학금이 배구 꿈나무들이 성장하는데 힘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