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경찰, KT 네트워크 장애 사이버테러팀 급파…디도스 공격 추정

경찰, KT 네트워크 장애 사이버테러팀 급파…디도스 공격 추정

기사승인 2021. 10. 25. 16:0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장애 원인·피해 규모 조사…범죄 혐의점 확인방침"
clip20211025160629
경기남부경찰청은 25일 오전 발생한 KT 네트워크 장애의 원인을 파악하기 위해 성남시 KT 본사에 사이버테러팀을 급파해 원인과 피해 규모 등에 대한 수사에 나섰다./아시아투데이DB
경찰이 25일 오전 발생한 KT 네트워크 장애의 원인을 파악하기 위해 성남시 KT 본사에 사이버테러팀을 급파해 원인과 피해 규모 등에 대한 수사에 나섰다.

경기남부경찰청은 이날 오전 11시 이후 30분 이상 지속된 해당 네트워크 장애가 악성코드를 이용한 서비스 거부 공격인 ‘디도스(DDoS)’로 인해 발생한 것으로 추정하고 성남시 KT 분당 본사에 사이버테러 1개 팀 5명을 보내 네트워크 관련 자료를 살펴보고 있다. 이는 경찰청 국가수사본부가 경기남부청에 입건 전 조사를 지시한데 따른 것이다.

경찰청 국가수 관계자는 “사안이 중대한 만큼 KT 본사로 빨리 갈 수 있는 경기남부청에 상황 파악을 맡겼고, 경기남부청 사이버테러팀이 곧바로 출동했다”며 “일단은 범죄 혐의점이 있는지 확인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앞서 이날 오전 11시께부터 KT 네트워크 장애로 인해 전국 각 기관과 사무실, 학교 및 시민들이 유·무선 인터넷 서비스에 1시간가량 장애가 발생해 큰 불편을 겪었다.

KT 관계자는 “위기관리위원회를 즉시 가동, 신속히 조치하고 있다”며 “빠른 복구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