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케이옥션 11월 경매 낙찰률 82%…“최고가는 조지 콘도 작품”

케이옥션 11월 경매 낙찰률 82%…“최고가는 조지 콘도 작품”

기사승인 2021. 11. 25. 17:0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ㅇ
케이옥션 11월 경매 장면./제공=케이옥션
케이옥션은 지난 24일 서울 강남구 신사동 사옥에서 열린 11월 경매가 낙찰률 82%, 낙찰총액 86억원을 기록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날 경매 최고가 작품은 조지 콘도의 ‘The Departure’로, 6억4000만원에 경매에 올라 7억2000만원에 낙찰됐다. 작가의 또 다른 작품 ‘The Arrival’은 6억4000만원에 팔렸다.

샤라 휴즈의 허구적 풍경화인 ‘It’s All Organic’은 5억5000만원에, 금으로 제작된 이브 클랭의 ‘Table d’Or’은 4300만원에 낙찰됐다.

김환기의 ‘무제’가 치열한 경합 끝에 2억1000만원에 팔렸다. ‘숯의 화가’ 이배의 작품에 대한 관심도 뜨거웠다. ‘불로부터-24’가 3억4000만원에, ‘불로부터-pa17’과 ‘불로부터-2’는 각각 2억7000만원에 팔렸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