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안성시, 축산악취개선사업 추진실적 평가 전국 3위

안성시, 축산악취개선사업 추진실적 평가 전국 3위

기사승인 2021. 12. 07. 15:1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다년차사업 선정된 전국 10개 시군중 3위 차지
안성시, 축산악취개선사업 추진실적 평가 전국 3위
안성시청
안성 이진 기자 =경기 안성시는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주관하는 ‘2021년 축산악취개선사업 추진실적 평가’에서 다년차사업을 추진 중인 전국 10개 공모사업 지자체 가운데 3위를 차지했다.

축산환경분야 전문가 5명이 사업 추진 및 예산 집행실적, 농가별 단기 악취관리계획 이행률, 냄새 반복민원 농가의 민원 감소율, 냄새저감 협의체 모범운영, 지자체 자체사업 추진 사업 등을 종합 평가해 선정했다.

시는 사업비 20억4600만원 가운데 11월말 기준 85%를 집행해 전국 최상위권이며, 특히 축사가 밀집되어 있는 지역특성에 따라 축산악취 저감을 위한 지자체 노력, 농장별 축사 청결 유지, 소독·청소를 매일 지도·관리해 단기 악취관리계획 역시 높은 이행률을 달성하는 등 우수한 성적을 거두게 되어 사업비 감액 없이 반영률 100%로 교부받게 됐다.

또한, 축산환경관리원과 합동으로 사업대상 농가별 악취저감 컨설팅을 실시해 농가별 냄새 저감을 위한 가이드라인을 제시함으로써 사업효과를 극대화했으며, 올해 20억4600만원에 이어 내년에도 20억4600만원을 확보해 40억9200만원의 축산악취 개선사업을 추진할 수 있게 됐다.

안성시는 축산냄새 저감사업 확대를 위해 오는 2022년 신규사업으로 축사 깔짚(피트모스, 토탄 등) 지원사업, 축사 악취방지시설 표준모델 개발사업, 스마트 무창축사 지원사업, 무창형축사 완전제어 통합시스템사업, 양돈농가 악취 측정 지원관리, 가축분뇨 악취 저감 통합 솔루션사업등 6개 사업에 약 76억원을 편성할 계획이다.

김보라 시장은 “2022년도에는 농식품부 공모사업인 ‘축산악취 개선사업’과 더불어 신규 축산냄새 저감 추진을 위한 예산을 대거 투입해 획기적인 신규사업 위주로 추진하고 축산농가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유도해 1~2년 안에 성과를 체감할 수 있도록 총력을 다해달라”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