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갑작스런 한파에”…세븐일레븐, 방한용품 매출 급증

“갑작스런 한파에”…세븐일레븐, 방한용품 매출 급증

기사승인 2021. 12. 07. 17:2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7-11) 방한용품 매출 증가1
제공=세븐일레븐
갑자기 찾아온 추위에 방한용품 매출이 급증하고 있다.

7일 세븐일레븐에 따르면 지난달 22일부터 보름간 핫팩 매출이 전년 동기대비 58.8% 늘었다. 추위에 체감온도가 급격히 떨어진 탓에 편의점에서 핫팩을 구입하는 소비자들이 늘어난 것으로 분석된다.

칼바람을 막아주는 스타킹과 양말 매출은 각각 40.3%, 32.2% 늘었다. 감기 증세를 보이는 사람들이 증가하면서 감기약 판매도 11.6% 상승했다.

겨울철 간식도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군고구마와 어묵은 같은 기간 14.2%, 26.3% 더 팔렸다. 이밖에 온장고 음료 매출은 26.8%, 원컵 음료는 16% 성장했다.

이진형 세븐일레븐 비식품팀장은 “지난주 갑자기 강추위가 찾아오며 핫팩 등 방한용품을 찾는 소비자들이 크게 늘고 있다”며 “올 겨울 강한 한파가 예상되는 만큼 다양한 방한용품과 기능성 제품 출시를 준비하고 있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