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마마무 문별, 사랑의 과정 담긴 신보 ‘시퀀스’ 오늘 발매

마마무 문별, 사랑의 과정 담긴 신보 ‘시퀀스’ 오늘 발매

기사승인 2022. 01. 19. 09:2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문별_메인
문별 /제공=RBW
그룹 마마무의 멤버 문별이 단편영화 같은 신보를 선보인다.

문별은 19일 오후 6시 음원사이트를 통해 미니 3집 ‘시퀀스(6equence)’를 발매하고 솔로로 컴백한다. 이 앨범은 여러 개의 신(scene)으로 이뤄진 시퀀스를 뜻하는 것으로, 사랑하는 이들의 과정을 단편영화처럼 만들어낸 앨범이다.

타이틀곡 ‘루나틱(LUNATIC)’은 50대 50으로 시작한 마음이 어느 순간 혼자 탄 시소처럼 기울어지는 순간, 하루에 열 두번도 더 바뀌는 권태기에 놓인 연인을 표현한 곡이다. 중독성 짙은 훅의 하우스 장르 곡이다.

음원과 함께 공개되는 뮤직비디오는 문별의 사랑 이야기를 한 편의 뮤지컬처럼 그려냈다. 문별은 현실과 꿈을 혼동하며 히스테릭한 연기를 펼친다. 또한 댄서 아이키가 이번 곡의 안무 창작에 참여했으며 그가 리더로 있는 댄스 크루 ‘훅(HOOK)’이 뮤직비디오에 출연한다.

이번 앨범은 사랑의 감정을 기록한 아웃트로인 ‘인트로 : 시놉시스(Intro : SYNOPSIS)’를 시작으로 중력에 이끌리는 불가항력적인 설렘을 올드스쿨 콘셉트의 유쾌한 감성으로 표현한 ‘G999 (Feat. Mirani)’, 연인과의 사랑이 최고조에 닿은 순간을 그린 ‘머리에서 발끝까지 (Shutdown) (Feat. Seori)’, 헤어짐을 이야기하는 상대를 향한 뒤늦은 후회를 노래하는 ‘너만 들었으면 좋겠다 (For Me)’, 이별 후의 솔직한 감정을 녹여낸 문별의 자작곡 ‘내가 뭘 어쩌겠니? (ddu ddu ddu)’, ‘루나틱’의 영어 버전까지 총 7곡이 수록됐다.

문별은 곡 작업과 트랙리스트 선정, 콘셉트 기획에 적극적으로 참여한 것으로 알려졌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