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네이버파이낸셜, 맞춤형 주택금융 서비스 제공 위해 주금공과 ‘맞손’

네이버파이낸셜, 맞춤형 주택금융 서비스 제공 위해 주금공과 ‘맞손’

기사승인 2022. 06. 24. 11:3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청년·신혼부부위한 전세자금보증 추천부터 주택금융 관련 콘텐츠 등 전방위의 디지털 혁신 금융 서비스 협력 약속
다운로드
네이버파이낸셜은 한국주택금융공사와 부산광역시에 위치한 한국주택금융공사 본사에서 ‘주택금융신용보증 비대면 서비스 활성화 포괄 업무 협약’을 맺었다고 24일 밝혔다.

구체적으로 양사는 국민 주거복지 향상을 위해 △청년·신혼부부 등 서민·취약계층을 위한 전세자금보증이나 주택연금 등 개인별 특성에 맞춘 추천 안내 △부동산 관련 정보성 콘텐츠 제공 등 주택과 관련한 디지털 혁신금융 서비스를 함께 제공하기로 했다.

박상진 네이버파이낸셜 대표는 “오늘 협약을 통해 양사가 가지고 있는 주택 정책금융의 역량과 디지털금융 플랫폼으로서의 역량이 만나 기존에 없었던 다양한 금융혜택과 가치를 사용자에게 제공해 줄 수 있을 것이라 생각한다”며 “앞으로 주택금융공사와의 협력에 당사의 강점인 디지털 서비스와 기술 등을 최대한 발휘할 것이며, 이를 통해 혁신적 금융 플랫폼으로서 경쟁력을 강화하겠다”라고 말했다.

최준우 한국주택금융공사 사장은 “이번 네이버파이낸셜과의 업무협약으로 디지털 비대면 서비스 수준을 한 단계 더 끌어올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공사는 고객지향적 디지털 서비스 제공을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네이버파이낸셜은 사용자·중소상공인(SME)를 위한 다양한 금융 포용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주택도시보증공사와 함께 제공하고 있는 전세금반환보증 서비스는 ‘20년 10월 오픈 후 누적 가입자 5만여명, 보호 보증료 약 11조원을 달성했다. 또 ‘네이버 비즈니스 금융센터’에서 제공하는 SME를 위한 정책지원금 조회 서비스는 지난 4월 오픈이후 페이지 조회 수는 5배, 방문자수는 3배 이상 증가하는 등 SME의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